세종시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 2020년 완공
상태바
세종시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 2020년 완공
  • 한지혜 기자
  • 승인 2019.03.25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상 3층 규모 무장애 설계·4레인 수영장 반영, 국비 포함 230억 원 예산 투입
이춘희 시장이 25일 오후 반곡동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 착공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세종시)

세종시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 건립 사업이 25일 첫 삽을 떴다.

시는 이날 오후 2시 30분 반곡동 66-6번지에서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 착공식을 열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어울려 이용할 수 있는 생활체육시설 건립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센터는 지상 3층, 연면적 4946㎡ 규모다. 1층에는 4레인 25m 수영장, 2층에는 실내체육관, 3층은 체력측정실, 운동처방실, 체력단련장, 다목적실이 설치된다. 야외에는 수변공원과 연계된 산책로가 조성된다.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 사용할 수 있도록 포용적 관점을 반영, 건물입지와 설계 과정에 무장애 설계(Barrier Free) 개념을 적용한다.

시는 지난 2017년 문체부 국민체육센터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민체육진흥기금 50억 원을 확보하고, 시비 180억 원 등 총 230억 원을 투입키로 했다. 센터는 오는 2020년 12월 완공된다.

이춘희 시장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누구나 불편함 없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가 건립된다”며 “시민들의 건강 증진과 여가활동을 지원해 체육으로 행복한 건강 도시 세종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시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 조감도. (자료=세종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