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댓글
"용포천 복원 염원 담아 등불로 밝혀요"
상태바
"용포천 복원 염원 담아 등불로 밝혀요"
  • 김영진 기자
  • 승인 2021.11.22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28일 용포천 등불축제…올해 특성화 프로그램 성과 공유

[세종포스트 김영진 기자] 세종시 금남면에 복원되는 용포천의 염원을 담은 등불 축제가 열린다. 

세종시 금남면 주민자치회(회장 박종권)는 오는 22일부터 28일까지 금참초 앞 용포천 일원에서 ‘용포천 등불축제’를 열고 올해 용포천을 대상으로 추진한 특성화 프로그램의 추진 성과를 알린다고 22일 밝혔다. 

금남면주민자치회는 자연이 회복된 용포천을 구도심과 신도심 주민들이 화합하고 소통하는 공간으로 활용하기 위해 특성화 프로그램으로 ‘개천에서 용 말고 등불 낳다’를 진행했다.

이번 축제는 금남면 주민자치회를 통해 올해 특성화 프로그램 활동 결과를 주민들에게 알리고 향후 지속적인 용포천 복원 활동에 새로운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성화 프로그램은 금남면 주민자치회가 주최·주관하고, 보람동 주민자치회와 감성초·금남초·장영실과학고가 협력기관으로 참여, 지난달 1일부터 용포천 일원에 대한 정화활동을 펼쳤다.

인근 감성초·금남초·장영실과학고 학생들은 용포천에 서식하는 동식물을 관찰하며 자연을 배우는 생태학습을 통해 생태계를 존중하고 환경문제에 대한 올바른 가치관을 형성하기는 기회로 삼았다.

이번 환경정화 활동에 참여한 학생들은 "용포천의 오염정도와 환경정화로 인한 변화과정을 지켜보면서 오염된 용포천을 복원하고 지속적인 관리방안을 스스로 고민하는 기회가 됐다"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용포천 등불축제는 이날부터 28일까지 일주일간 진행될 예정으로, 용포천 정화활동과 생태학습에 참가한 학생과 주민들이 한지공예로 만든 등불이 행사장을 밝힐 계획이다.

이외에도 행사장 주변에는 금남면 주민자치 프로그램으로 진행된 서예교실 수강생들의 작품이 전시되며 보람동 주민자치회의 특성화프로그램으로 마련된 포토존 ‘겨울정원’도 방문객을 기다린다.

23일에는 장영실고등학교에서 세종시환경교육센터와 금남면·보람동 주민자치위원들과 함께 생태복원 방법에 대한 생태토론회도 개최된다. 

박종권 주민자치회장은 “올해 주민자치 특성화 프로그램 추진으로 용포천의 생태적 가치에 대한 신도심 주민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 맑은 물이 흐르는 용포천이 주민 소통의 장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주민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