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실시간 댓글
세종시 문해학습,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우수상 쾌거
상태바
세종시 문해학습,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우수상 쾌거
  • 이준행 기자
  • 승인 2021.09.08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복순·홍죽표씨,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우수상 수상
세종글꽃서당 ‘전의향교’에서 문해교육 받으며 한글 익혀
전국 문해교육 시화전 우수상 신복순_학교가는길(제공=세종시)
전국 문해교육 시화전 우수상 신복순_향교가는 길(제공=세종시)

[세종포스트 이준행 기자] 세종시는 전의항교 신복순(81)씨와 홍죽표(78)씨가 ‘2021년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은 유네스코가 정한 ‘세계 문해의 날(매년 9월 8일)’과 ‘대한민국 문해의 달’을 기념해 교육부가 주최하고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주관하는 전국 단위 공모 행사다.

올해는 ‘글자에 담은 희망의 여정’이라는 주제로 시화전이 개최돼 전국 문해교육기관 문해학습자가 응모해 총 7,347편의 작품이 접수됐다. 

응모작을 대상으로 국가평생교육진흥원 최종 심사, 전국 투표 등을 거쳐 신복순씨의 ‘향교가는 길’과 홍죽표씨의 ‘시집가던 날’ 등 작품 50편이 우수상에 선정됐다.
 
신복순씨의 ‘향교가는 길’은 코로나19에도 학습을 멈추지 않은 글쓴이의 의지와 열정이 담겨 있으며, 홍죽표씨의 ‘시집가던 날’은 팔십년 인생에 한글교육이 가져다 준 행복에 대한 느낌이 잘 표현됐다고 평가 받았다.

신복순씨와 홍죽표씨는 문해교육프로그램인 ‘세종글꽃서당’에서 문해교육을 수강하고 있으며, 문해교육을 통한 배움의 의미를 시화로 승화시켜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전국 문해교육 시화전 우수상 홍죽표_시집가던 날(제공=세종시)
전국 문해교육 시화전 우수상 홍죽표_시집가던 날(제공=세종시)

(재)세종특별자치시인재육성평생교육진흥원은 저학력·비문해 학습자를 위해 올해부터 세종글꽃서당 13곳을 비롯한 ‘찾아가는 문해교육 새싹서당’ 등을 운영 중이다. 

이춘희 시장은 “이번 시화전 우수상 수상을 통해 앞으로 문해 학습자들이 배움을 통해 세상과 교감하고 만학의 즐거움을 가질 수 있도록 문해교육 사업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