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동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공모사업 선정
상태바
아름동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공모사업 선정
  • 이주은 기자
  • 승인 2020.05.31 2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11월 마음처방을 위한 책 읽기 주제 강연·지역탐방 추진 
아름동도서관 전경. (제공=세종시)
아름동도서관 전경. (제공=세종시)

[세종포스트 이주은 기자] 세종특별자치시 아름동도서관이 오는 9월부터 ‘2020년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사업’을 추진한다.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도서관협회 주관 공모사업에 선정된 결과다. 이 사업은 지역의 문화, 예술, 활동가 등 다양한 분야의 인문학 강의와 지역 탐방을 통한 인문학의 대중화와 문화 확산 취지로 운영되고 있다. 

올해 주제는 코로나19로 인한 우리 삶의 많은 변화를 성찰할 수 있는 내용으로 전개될 전망이다. 

이에 아름동도서관은 ‘마음 처방을 위한 책 읽기’란 주제로 지역 그림작가 및 시인과 함께하는 인문학 강연 10회와 지역을 깊이 있게 돌아볼 수 있는 지역탐방 연계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프로그램 운영은 9월부터 11월까지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아름동도서관(☎ 044-301-6362)으로 문의하면 된다.

여상수 아름동장은 “코로나와 사회적 거리두기를 통해 몸과 마음이 지친 많은 시민들이 인문학으로 마음처방을 받아 치유와 위로가 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