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사회 교육
세종영재학교 더빛, 성폭력 피해자와 위드유(with you)지난 17일 서울 해바라기 센터 방문, 배지 판매 수익금 100만 원 기부
세종과학예술영재학교 더빛(THE BIT) 동아리 학생들이 지난 17일 서울 해바라기 센터를 방문해 수제품 판매 수익 100만 원을 기부했다. (사진=세종교육청)

세종과학예술영재학교 더빛(THE BIT) 동아리 학생들이 지난 17일 서울 해바라기센터를 방문해 성금 100만 원을 전달했다. 올해만 네 번째 기부 활동이다.

기부금은 미투운동에 대한 연대의 의미로 직접 디자인해 제작했던 위드유 배지 판매 수익금으로 마련됐다. 학생들은 지난 2일 세종영재학교에서 열린 별축제 플리마켓에서 판매 행사를 가졌다.

더빛 동아리는 2016년 구성돼 현재 24명의 학생들로 구성돼있다. 학교 기자재를 활용해 직접 디자인한 제품을 판매하고, 수익금을 해마다 기부해왔다. 동아리 이름의 의미는 '작은 노력으로 사회의 빛이 되자'는 뜻이다.

지난 17일에는 한국아동단체협의회 주최로 열린 전국 아동 학술·예술 컨퍼런스 행사에서 동아리 산출물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2학년 원혜연 학생은 “디자인 자체를 좋아해 제품 만드는 일이 재미있기도 하지만, 만든 제품이 누군가에게 도움이 된다는 점이 신기하다”며 “학교를 졸업하고 성인이 돼서도 좋은 의미의 기부를 계속 이어가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학생들이 직접 제작한 제품, 활동 내역은 동아리 누리집(http://www.thebit2016.com) 또는 페이스북페이지(http://www.facebook.com/projectthebit)를 통해 볼 수 있다.

동아리 학생들이 직접 디자인해 제작한 위드유 배지. (사진=더빛 동아리)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