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그룹, 세종시에 '꿈도담터 9·10호점' 열어
상태바
신한금융그룹, 세종시에 '꿈도담터 9·10호점' 열어
  • 이희택 기자
  • 승인 2018.10.20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9일 소담동과 고운동에 개소… 전국 출산율 1위, 맞벌이 가정 지원 취지
장용석 신한은행 대전·충남본부장(사진 우측)이 지난 19일 소담동 복합커뮤니티센터에서 이춘희 시장과 만나 신한 꿈도담터 개소 지원 협약을 하고 있다. (제공=신한은행)

[세종포스트 이희택 기자]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이 세종시 맞벌이 가정 지원에 나섰다. 신한은행과 신한카드 등 그룹사 전체가 함께하는 희망사회 프로젝트 일환이다.

신한금융그룹은 지난 19일 세종시 소담동 및 고운동에 위치한 ‘신한 꿈도담터(공동육아나눔터)’ 개소식을 진행했다. 이춘희 시장과 장용석 신한은행 대전·충남본부장, 하미용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 등이 이 자리에 참석,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꿈도담터는 맞벌이 가정 초등학생 자녀들의 방과 후 돌봄 활동을 지원한다. 학부모들의 육아부담 경감과 여성의 경력단절 극복 취지도 담고 있다. 앞으로 이 지역 부모들에겐 육아경험과 정보를 공유하고 소통하는 공간, 아이들에겐 놀이터 기능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한그룹은 지난 1월 여성가족부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뒤 전국 각지에 이 같은 복지시설 설치를 지원하고 있다. 세종시 나눔터는 전국 9·10호점이고, 1호점은 서울 서대문구에 자리잡고 있다.

신한금융그룹은 향후 3년간 전국 150개소 꿈도담터를 만들 계획이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앞으로 더 많은 지역에 ‘신한 꿈도담터’를 만들겠다”며 “이를 통해 일과 가정의 양립을 지원하고, 최적의 자녀양육 환경 조성을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