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기업
세종시, 올해 9개 강소기업으로 기업유치 ‘스타트’소정면 첨단산단·전동면 벤처산단에 1300억 투자… 일자리 460개 창출 기대
세종시는 13일 9개 유망중소기업과 투자유치 협약을 체결했다. 이들 기업은 소정면 첨단산업단지와 전동면 벤처산업단지에 1300억원을 투자해 460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

세종시는 13일 시 청사에서 유망 중소기업 9개사와 올해 첫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투자 기업들은 자동차ㆍ항공기 부품, 에너지 분야 등의 유망 중소기업이다.

이들 기업은 세종시 첨단산업단지(소정면)와 벤처산업단지(전동면) 내 13만7000㎡ 부지에 1300억원을 투자한다. 460여개의 신규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이날 협약에 참여한 ㈜SMS는 자동차 히터, ㈜이노윌은 헬기 및 항공기 장착용 열교환기, ㈜테라테크노스는 전기자동차 배터리 핵심원료 생산 전문기업이다.

㈜드림텍은 1985년 설립된 자동차 제동장치 전문기업으로 지난해 매출 326억 원을 기록한 강소기업이다.

세종시는 출범 후 257개 기업을 유치(MOU체결 포함)했고, 한화첨단소재, SK바이오텍 등 49개 기업이 투자이행을 완료해 5000여명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했다.

이희택 기자  press26@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