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세종시 경제인 대표할 ‘세종상공회의소’ 9일 창립창립총회 및 기념식 개최, 의원총회·임원 선출 후 6월 중 설립 등기 완료
세종상공회의소 설립발기인회 이두식 회장이 9일 낮 12시에 열린 창립 기념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세종포스트 한지혜 기자] 세종시 경제인들의 염원인 세종상공회의소(이하 세종상의)가 9일 공식 창립했다.

세종상공회의소 설립 발기인회(회장 이두식)는 이날 낮 12시 정부세종컨벤션센터 4층 대연회장에서 세종상의 창립총회와 기념식을 개최했다. 세종상의는 이날 공식적으로 세종시 유일 법정 종합경제단체로 발돋움했다. 

행사에는 세종상의 설립 발기인회 이두식 회장(이텍산업㈜ 회장)과 이우형 부회장(페더럴모굴세종㈜ 대표), 이언구 부회장(㈜청암 회장), 지역 기업인, 세종시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비공개로 진행된 창립총회에서는 정관 제정 안건에 대한 의결이 진행됐다. 정관에는 세종상의 연중 사업과 관할 구역, 중점 추진 사업 계획 등이 담겼다.

이춘희 세종시장이 세종상공회의소 창립기념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세종상의 설립추진 경과보고 이후 이두식 발기인 회장의 인사말, 이춘희 세종시장의 격려사가 이어졌다. 안찬영 세종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 위원장, 최교진 세종시교육감, 박희원 대전상공회의소 회장이 차례대로 축사했다. 

이두식 회장은 “오늘은 세종시 경제인들이 간절히 염원했던 세종상의가 설립된 역사적인 날”이라며 “적극 협조해 뜻을 모아준 기업인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다. 앞으로 기업과 지역이 함께 발전할 수 있는 길을 모색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춘희 회장은 "세종시 기업체 수가 1만 2000개까지 늘어났다"며 "기업인들의 입장에서 세종시가 행정도시, 행정타운이기 때문에 불편한 점이 적지 않았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세종시와 세종상의는 앞으로 함께 성장해나갈 것"이라고 했다. 

한편, 세종상의는 세종시 인가 신청 후 의원 총회 개최, 임원 선출 등의 과정을 거쳐 오는 6월 중 설립 등기를 마칠 계획이다.

9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 4층 대연회장에서 열린 세종상공회의소 창립 기념식.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