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공주민속극박물관, ‘한국의 전통인형 특별전’ 개최31일까지 상설 및 기획전시실… 인형만들기 체험 등 프로그램 다채
공주민속극박물관(관장 심하용)은 오는 31일까지 박물관 상설 및 기획전시실에서 '한국의 전통인형 특별전'을 개최하고 있다.

공주민속극박물관(관장 심하용)은 오는 31일까지 ‘한국의 전통인형 특별전’을 개최하고 있다.

7일 박물관에 따르면, 지난 2일부터 박물관 상설전시장 및 기회전시실에서 열리고 있는 이번 특별전은 ‘2017년 충청남도사립박물관 및 사립미술관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특별전은 꼭두각시놀음, 서산박첨지놀이, 만석중놀이, 발탈 등 우리나라 전통인형과 사진 전시는 물론 직접 인형을 만들어 보는 기회도 제공한다.

특히 11일에는 김은진 치유예술그룹 ANATTA 대표가 끈으로 조종하는 종이 인형인 넋전 제작 워크숍을 지체장애인 대상으로 개최한다. 12일에는 이태수 서산박첨지놀이 전수조교의 허수아비 만들기가 공주지역 고등학생 대상으로 마련된다.

18일과 21일에는 강노심 전통공예가의 내포지역 지승공예를 활용한 전통인형만들기 워크숍이 박물관 교육실에서 열린다.

우리나라 전통인형의 현대적 계승가 올바른 전통문화 재창조를 위해 기획된 이번 전시회 및 워크숍에는 일반인 누구나 사전예약을 통해 참가할 수 있다.

전시 및 워크숍 참가문의는 전화(☎041-855-4933)로 하면 된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