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행정
전 세계 18개국 외교사절, 세종시 초청 방문청사·대통령기록관 등 41명 명소 탐방, 세종시 문화해설사 동행
세종시 출범 5주년을 맞아 방문한 외교사절단 41명이 시청 세종대왕상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세종시)

세종시가 출범 5주년을 맞아 코트디부아르 대사를 단장으로 하는 세계 18개국 41명의 외교사절을 초청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대한민국 행정수도 세종시를 전 세계에 홍보하기 위해 추진됐다. 외교사절단은 'one-day tour to the city of sejong'이라는 주제로 이춘희 시장과 대화를 나눈 뒤 여민실에서 열린 김덕수 사물놀이패 공연을 관람했다.

이어 행정도시 홍보관, 정부세종청사 옥상정원, 대통령기록관 등 주요 시설을 탐방했다. 이날 일정에는 세종시 문화해설사가 동행, 세종시의 발전상을 설명했다.

코트디부아르 실베스트르 쿠아시 빌레(Sylvestre Kouassi Bile) 대사는 “수도를 이전한 나라가 많지만, 세종시는 대한민국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건설되는 도시인만큼 대단히 중요하고 훌륭한 프로젝트”라며 “아직 역사가 짧지만 앞으로 무한한 발전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이춘희 시장은 “세종시를 방문한 세계 각 국의 외교사절들에게 세종시가 특별한 도시로 기억되길 바란다”며 “고국에 돌아간 후에도 대한민국 행정수도로 성장하는 세종시에 많은 사랑과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이춘희 시장을 비롯해 이원재 행복청장, 시의회 의원, 인병택 세종시문화재단 대표이사, 시민 등 60여 명이 참석했다.

이춘희 시장과 외교사절단이 시청 여민실에서 열린 김덕수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사진=세종시)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