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세종시 도시 경쟁력, 문화예술에서 찾는다세종시예술인리더스포럼, 오는 14일 한솔동 주민센터서 제1회 포럼 개최
국립세종도서관 전경.

'제1회 세종시 예술인 리더스 포럼'이 오는 14일 화요일 오후 7시 한솔동 주민센터 3층 대강당에서 열린다.

이번 포럼 주제는 ‘세종시, 문화예술을 입히다’로 마련됐다. 유태희 대표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2가지 주제발표와 질의, 토론이 이어질 예정. 문화예술에 관심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송두범 충남개발연구원 미래기획단장은 ‘문화가 밥 먹여주나?’를 주제로, 국토교통부 김중한 부동산산업과 행정사무관은 ‘문화로 행복한 행복도시’를 주제로 발제에 나선다.

이날 포럼에서는 일본 가나자와, 구마모토현을 사례로 한 지역 문화예술 발전상, 행정중심복합도시 건물 특화 등 건축을 접목시킨 문화 발전 사례 등을 소개할 계획.

토론자로는 박상용 세종시문화재단 지원총괄팀장, 김환복 세종시예술인포럼 이사, 이광수 세종시국악협회 회장이 참여한다.

세종시예술인리더스포럼 유태희 대표는 “국가의 성장력은 경제, 정보력, 정치 등이 엔진이고 문화예술은 그 날개라고 할 수 있다”며 “문화의 흐름이 경제 대국의 밑거름이 될 만큼 이제 문화예술은 복합적인 의미를 지닌다. 이는 곧 세종시 문화예술인이 참여하는 포럼을 주관하게 된 이유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