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세종시 특산품 조치원복숭아, 홍콩에 첫 수출조생종 황도 500㎏ 시작으로 8월말까지 50톤
세종시 특산품인 조치원복숭아가 지난해 시범 수출에 이어 올해부터 홍콩에 본격적인 수출을 개시한다.

세종시 특산품인 조치원복숭가가 홍콩에 첫 수출됐다.

세종시는 지난해 5톤가량을 시범 수출한 뒤 현지 소비자 등으로부터 맛과 품질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올해부터 본격 수출을 시작했다고 14일 밝혔다.

올해 복숭아 수출은 조생종 품종인 조생종 황도 500㎏을 시작으로 성출하기가 본격화되는 다음 주부터 8월말까지 약 50여 톤을 수출할 계획이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올해 복숭아, 배 등 수출물량을 확대해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수출 전문단지를 육성하는 등 적극적인 행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이희택 기자  press26@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