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전시
행복도시 10년·세종시 5년 기념 심포니 송 공연21일 세종호수공원에서 함신익 지휘… 무성영화 ‘검사와 여선생’ 상영도

‘행복도시 착공 10주년‧세종시 출범 5주년’을 기념하는 심포니 송의 오케스트라 공연이 21일 오후 7시 세종호수공원에서 열린다.

11일 세종시문화재단에 따르면, 이번 공연은 함신익 예술감독의 지휘로 비제의 <카르멘>, 차이코프스키의 <호두까기인형> 중 ‘갈잎피리의 춤’, 우리 귀에 친숙한 동요 메들리 등을 약 한 시간가량 선보일 예정이다.

'이동형 스테이지'를 활용하는 이번 공연은 KEB하나은행의 후원으로 마련됐다.

심포니 송의 공연에 이어 8시 30분부터는 변사가 출연해 목소리 연기를 선보이는 무성영화 <검사와 여선생>이 상영된다.

1976년 연극 <관객모독>으로 데뷔한 최영준 변사를 통해 ‘듣는 영화의 재미’와 함께 옛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영화 상영은 한국영상자료원과 영화진흥위원회 등의 후원으로 마련됐다.

이날 공연과 영화 상영은 다음 날 열리는 ‘행복도시 착공 10주년‧세종시 출범 5주년’ 기념행사의 전야제 성격이다.

사전 신청이나 예약 절차는 필요 없으며, 문의사항은 세종시문화재단 홈페이지(sjcf.or.kr)나 전화(☎044-864-9728)로 하면 된다.

한지혜 기자  wisdom@sjpost.co.kr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