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실시간 댓글
전의중 김병창 학생, 전국 씨름대회 3연속 제패
상태바
전의중 김병창 학생, 전국 씨름대회 3연속 제패
  • 정은진 기자
  • 승인 2021.07.26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열린 3개 씨름대회 모두 우승하며 3관왕 영예
올해 열린 모든 씨름 대회를 '금메달'로 휩쓴 전의중학교 씨름부 3학년 김병창 학생과 스텝들 ©세종시교육청

[세종포스트 정은진 기자] 스포츠를 향한 온 국민의 마음이 올림픽을 향해있는 가운데, 세종시에 반가운 희소식이 날아들었다. 

전의중학교의 씨름부 3학년 김병창 학생이 올해 열린 모든 씨름 대회를 휩쓸며 금메달 3개를 차지한 것. 

김병창 학생은 앞서 열린 제51회 회장기전국장사씨름대회와 제75회 전국씨름선수권대회에 이어 제58회 대통령기전국장사씨름대회 겸 제50회 전국소년체육대회 마저 제패했다.

김병창 학생의 특기는 들배지기 기술이며, 탄탄한 기본기와 씨름 경기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본인의 경력을 만들어 가고 있다.

이번 성과는 세종시 전의면에 소재한 소규모 학교에서 나온 결과이기에 더욱 주목된다. 규모가 크고 학생 수가 많은 학교에서는 씨름부를 운영하고 연습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많지만 작은 학교에서는 연습 상대를 구하기조차 쉽지 않기 때문이다.

전의중은 지역적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세종시에 위치한 전의초등학교, 세종고등학교 선수들과 함께 훈련하며 양질의 훈련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배병석 감독은 "올해 대회의 우승 경험을 토대로 더 훌륭한 기량을 갖춘 씨름선수로 발전하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으며 전의중 김효종 교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서도 꾸준히 연습하고, 최선을 다해준 우리 전의중 씨름부 학생들이 대견하다"고 말했다.

김병창 학생은 "그동안 노력한 결과가 나와 너무 뿌듯하며, 혼자서는 얻을 수 없는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함께 운동하고 많은 도움을 준 세종고 씨름부 형들에게 정말 고맙고, 좋은 씨름선수가 될 수 있도록 가르침을 주신 감독님께도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