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실시간 댓글
'생존권 쟁취'... 정부세종청사 거리로 나선 사람들
상태바
'생존권 쟁취'... 정부세종청사 거리로 나선 사람들
  • 정은진 기자
  • 승인 2021.02.18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장포착 세종은 지금] 18일 유흥업주 및 건설업 관계자 정부청사 곳곳에서 시위
유흥업소 업주, "유흥업에 유독 강도높은 코로나19 규제 완화" 목소리 높여
어진동 복합편의시설 건립 현장 해고 노동자, "노조 가입해 부당해고 당했다"며 크레인 시위
18일 세종시 보건복지부 앞에서 유흥업소 업주들이 모여 생존권 시위를 하고 있다. 경남 거창 등 전국의 유흥업소 업주들은 경제적 압박을 견디지 못하고 극단적 선택을 하는 등 사회적 문제가 불거지고 있다. ⓒ정은진 기자
'자살자 속출, 휴폐업 속출' 이란 강렬한 문구로 생존권 보장 시위를 하고 있는 유흥업소 업주들 ⓒ정은진 기자
18일 "부당해고를 당했다"며 정부세종청사 환경부 앞에서 크레인 시위에 나서고 있는 건설 노동자들 ⓒ정은진 기자
크레인 시위에 나선 건설 노동자는 "어진동 복합편의시설 건립 현장에서 노조에 가입했다는 이유로 부당해고 당했다"며 시위를 이어가고 있다. ⓒ정은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