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댓글
변상섭, 그림속을 거닐다
세종시교육청 공동캠페인
행복청, 국립박물관단지 2구역 입주희망 기관 조사 착수
상태바
행복청, 국립박물관단지 2구역 입주희망 기관 조사 착수
  • 변상섭 기자
  • 승인 2024.05.17 2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부터 3주간 중앙행정기관, 공공기관 대상 수요조사 실시
박물관단지 2구역 조성 위한 기본구상 마련에 지료로 활용
국립박물관단지 조감도. (사진=행복청 제공)

[세종포스트 변상섭 기자] 행복청이 국립 박물관단지 2구역 7만여㎡에 대해 건립이 가능한 문화시설을 파악하기 위해 중앙행정기관과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17일부터 6월 5일까지 입주희망 수요조사에 나섰다.

이번 수요조사는 국립박물관단지 전체부지 중 건립중인 5개 박물관(1구역)과 국립민속박물관 이전부지를 제외한 나머지 7만여㎡에 대해 조사를 진행하게 되며, 수요조사 결과는 국립박물관단지 2구역의 기본구상 마련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수요조사 대상은 중앙행정기관 및 주요 공공기관 등 170개 기관으로 박물관단지 2구역의 문화시설 입주희망 의사, 시설 규모 등을 조사하여 국립 문화시설의 건립계획을 파악하고 박물관단지 2구역의 조성방향을 마련하는데 참고자료로 활용하게 된다.

국립 박물관단지 2구역 위치도

최형욱 시설사업국장은 “국립박물관단지가 국민에게 다양한 볼거리, 즐길거리를 제공하고 즐겨 찾는 공간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많은 기관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행복청은 지난 4월 박물관단지 2구역에 다양한 문화시설 유치를 통한 복합 문화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해 '박물관단지 2구역 기본구상 연구' 용역에 착수했다.

 연구용역은 ㈔대한국국토도시계획학회가 6개월간 수행하며, 주요 과업 내용은 ▲문화시설 수요조사 및 사례 분석 ▲우수 문화시설 유치방안 수립 ▲박물관단지 2구역 기본구상 마련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