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댓글
尹대통령, 다음주 정부세종청사에서 첫 정식 국무회의 주재
상태바
尹대통령, 다음주 정부세종청사에서 첫 정식 국무회의 주재
  • 세종포스트
  • 승인 2022.05.20 19:5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20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로 출근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윤 대통령은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 인준 표결과 관련해 "처음부터 협치를 염두에 두고 지명한 총리"라며 "잘 될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5.20/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오는 2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첫 정식 국무회의를 개최한다.

대통령실 대변인실은 20일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의 인준 표결을 위해 열리는 국회 본회의를 약 1시간 앞두고 이렇게 밝혔다.

국회는 이날 오후 4시 열리는 본회의에서 한덕수 후보자의 임명동의안 표결을 진행한다. 통과되면 한 후보자가, 부결되면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총리 직무대행으로 국무회의에 참석할 전망이다.

앞서 윤 대통령은 지난 12일 용산 청사에서 첫 임시 국무회의를 열었다. 당시 대변인실은 "민주당의 협조로 윤석열정부 내각이 완비되면 윤석열정부 첫 국무회의는 약속한 대로 정부세종청사에서 열 계획"이라고 한 바 있다.

윤 대통령은 현재까지 총 18개 정부 부처 중 16개 부처 장관 임명을 완료했다. 남은 부처는 보건복지부와 교육부다. 윤 대통령이 26일 전까지 정호영 복지부 장관 후보자를 임명한다면 정 후보자도 국무회의 참석 대상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navy seal 2022-05-22 10:57:01
즌하~민주범죄자들 죄다 옥살이 시켜주시옥소서.저긋들은 사람이 아닙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