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실시간 댓글
세종시의회 '출범 이후 첫 입법평가' 조례 내실화 도모
상태바
세종시의회 '출범 이후 첫 입법평가' 조례 내실화 도모
  • 장석 기자
  • 승인 2021.09.27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부터 세종시 출범 이후 첫 입법 평가 예정
세종시의회 제70회 임시회 본회의 자료 사진.

[세종포스트 장석 기자] 세종시의회가 '조례 입법평가 조례안'을 24일 공포하고 2022년부터 조례 입법평가 제도를 시행한다. 

이는 지난 제70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차성호 의원이 대표 발의한 '세종특별자치시의회 조례 입법평가 조례안'이 원안 가결된 데 따른 것이다.

조례 입법평가 조례안은 조례 제정의 실효성을 확보, 행정수도로 급성장하고 있는 세종시의 행정적 변화와 다양한 시민들의 욕구에 발맞춰 내실을 꾀하기 위해 마련됐다. 

실제로 2012년 7월 세종시 출범 이후 조례 제정 건수는 매년 증가해왔으며 그 결과 현재까지 총 701건(시청 582개, 교육청 119개)에 달하는 조례를 운영 중이다.

이 조례안은 ▲조례가 적절하게 제‧개정되었는지(입법의 적법성) ▲조례에서 부여한 책무와 관련 사업이 잘 이행되고 있는지(조례의 실효성) 등 2년마다 8개 분야 31개 지표에 대한 분석 및 평가를 주요 내용으로 한다. 또한 전문성 확보를 위해 필요할 경우 입법평가 전문기관 등에 평가를 의뢰할 수 있는 규정도 포함시켰다.

평가 결과는 입법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입법평가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시장과 교육감, 의회 상임위원회에 통보하고 의회 홈페이지에도 공표하도록 규정했다.

단, 효율적인 평가를 위해 조례 제정 또는 전부개정 후 2년이 지나지 않았거나 입법평가를 실시한 지 4년이 지나지 않은 조례나 단순 기술적인 내용의 조례는 평가대상에서 제외할 수 있도록 했다.

한편 공포된 조례안은 제도 운영에 필요한 예산 확보 등 준비기간을 거쳐 2022년 1월 1일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