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실시간 댓글
청량한 재즈 선율, 13일 세종호수공원에 흐른다
상태바
청량한 재즈 선율, 13일 세종호수공원에 흐른다
  • 박종록 기자
  • 승인 2020.06.10 05:1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이야기와 풍경이 있는 재즈 콘서트', 당일 오후 8시 수상무대섬에서 열려
2020 이야기와 풍경이 있는 재즈 콘서트 안내 포스터.(제공=유은호빅밴드)
2020 이야기와 풍경이 있는 재즈 콘서트 안내 포스터.(제공=유은호빅밴드)

[세종포스트 박종록 기자] 본격적인 한여름 밤의 무더위를 날려줄 '재즈 선율'이 세종호수공원을 따라 흐른다. 

문화예술공연에 목마른 세종시민들에게 청량감을 안겨줄 음악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유은호빅밴드가 주최‧주관하고 세종시‧세종시문화재단, 한국관악협회가 후원하는 ‘2020 이야기와 풍경이 있는 재즈 콘서트'는 오는 13일 오후 8시 세종호수공원 수상무대섬에서 열린다.

지휘자 유은호를 필두로 피아니스트 이영하, 알토 색소폰 연주가 김한권, 재즈 싱어 Carlen Mendenla가 청량한 재즈 음악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 공연은 시민 누구나 전석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공연 문의는 전화(☎ 010-6417-4079)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배일집 2020-06-10 13:46:19
ㅇ재즈가 여름과 어울리삼?ㅋㅋ 가을아녀?
끈적하네.코로나도 거시기한데 뭐가 청량? 그냥 부탁인데 아무것도 하지마라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