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댓글
변상섭, 그림속을 거닐다
세종시교육청 공동캠페인
'세종 정원드림프로젝트' 대장정 시작됐다.
상태바
'세종 정원드림프로젝트' 대장정 시작됐다.
  • 변상섭 기자
  • 승인 2024.06.07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정원드림프로젝트 발대식…정원 분야 전공자 등 5개 팀 참여
2026 세종국제정원도시박람회 성공 개최 시민 공감대 형성 기대
세종시청 전경 (사진=변상섭 기자)
세종시청 전경 

[세종포스트 변상섭 기자] 2026 세종국제정원도시박람회 성공 개최 시민 공감대 형성을 위한  ‘2024년 세종시 정원드림프로젝트’ 발대식이 7일 오전 시청 대회의실레서 열렸다. 

정원드림 프로젝트는 정원 분야 실습·보육 공간 조성 사업으로, 정원 분야 전공자로 구성된 팀이 정원작가와 함께 실습정원을 조성하는 국비 사업이다.

정원 조성 예정지는 ▲보람동 광역복지센터 ▲다정동 리틀야구장 ▲고운동 복합커뮤니티센터 ▲보람동 복합커뮤니티센터 ▲어진동 복합커뮤니티센터 등 5곳이다.

올해 참가팀은 전국 정원 관련 분야 대학생과 취·창업 청년으로 구성된 ▲수피아(경희대) ▲가람슬기(단국대) ▲바이탈(성균관대) ▲자연주의(배재대) ▲츄(단국대) 5개 팀이다.

이들은 발대식을 시작으로 약 5개월간의 정원 조성 활동에 돌입한다. 오는 7월까지 디자인 워크숍을 운영해 지역주민의 의견을 수렴하고 최종 정원계획안을 수립, 11월까지 정원을 조성하고 관리하게 된다.

최민호 시장은 “2026년 국제정원도시박람회가 개최되는 정원도시 세종에서 정원작가를 꿈꾸는 청년들이 자신의 꿈에 한발 더 나아가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도심 곳곳에 청년들의 꿈이 실현될 아름다운 정원에서 시민들이 행복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24 정원 분야 실습·보육공간 조성사업’이 사업 참여도에 따라 최대 3년까지 계속사업으로 추진할 수 있고 3년 연속 선정 시 정원 15곳 조성에 최대 국비 11억 3,00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는 점을 고려해 해당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