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댓글
변상섭, 그림속을 거닐다
세종시교육청 공동캠페인
'핵테온 세종 국제 사이버보안 위크' 막 올라
상태바
'핵테온 세종 국제 사이버보안 위크' 막 올라
  • 변상섭 기자
  • 승인 2024.06.07 0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21일까지 8개국 40개 팀 참가, 사이버보안 경진대회 본선 경쟁
인공지능·양자보안 등 최신 보안 기술 강연... ICT 기업 전시회 등
‘2024 핵테온 세종 국제 사이버보안 위크 홍보 포스터

[세종포스트 변상섭 기자] 사이버보안 인재 발굴·양성과 정보보호 산업육성을 위한 ‘2024 핵테온 세종 국제 사이버보안 위크'가  오는 17일부터 21일까지 5일간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올해 3회째를 맞는 핵테온 세종은 사이버보안의 미래를 살펴볼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핵테온 세종은 사이버보안 인재 발굴·양성과 정보보호 산업육성을 위한 프로젝트로, 해커(Hacker), 판테온(Pantheon), 세종(Sejong)의 합성어로 ‘사이버보안 인재가 세종에 모인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시가 주최하고 고려대(세종), 홍익대(세종), 한국정보보호학회,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에는 국가정보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행정안전부, 개인정보보호위원회 등 국내 25개 주요 기관과 기업이 후원한다.

주요 행사는 ▲미국 실리콘밸리 사이버보안 콘퍼런스(17~19일) ▲핵테온 세종 국제 대학생 사이버보안 경진대회·연합콘퍼런스·정보통신기술(ICT) 기업전시회 및 채용매칭데이(19~20일) ▲한국정보보호학회 하계학술대회(20~21일) 등이다.

특히 19일에는 지난 4월 전 세계 25개국 171개 대학 1,352명이 참가한 ‘국제 대학생 사이버보안 경진대회’ 예선전(온라인) 결과 상위 40개 팀(초급부문 20팀, 고급부문 20팀)이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 모여 총상금 3,800만 원을 놓고 치열한 경쟁을 펼친다.

이와 동시에 연합콘퍼런스에서는 ▲미국 구글 비클란트 난다(Vikrant Nanda)의 ‘보안, 개인정보, 리스크에 대한 모험’ ▲스페인 바르셀로나 자치대학교 데이비드 메지아스(David Megias)의 ‘데이터 은닉’을 주제로 한 기조연설이 진행된다.

한국, 미국, 영국, 일본, 싱가포르의 전문가들이 참가한 양자보안 특별 세션에서는 양자컴퓨팅 시대의 사이버보안 기술에 대한 글로벌 동향을 파악할 수 있다.

이밖에 오는 19일부터 20일까지 국내 우수 정보보호 및 정보통신기술(ICT) 기업 기술(제품)전시회와 구인·구직 채용 상담이 진행되며 행사 기간 기업전시회 스탬프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와 현장 경품 추첨 등이 다채롭게 열린다.

‘핵테온 세종’의 연합콘퍼런스, 기업전시회, 경진대회 참관은 시 누리집(https://hacktheon.org)에서 오는 14일까지 사전 신청할 수 있고 참가비는 무료다.

최민호 시장은 “올해 핵테온 세종 행사는 사이버보안 국내외 전문가와 선도기업이 다수 참여한다”며 “인공지능과 양자컴퓨팅시대 사이버보안의 미래를 대비하는 좋은 기회로,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