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댓글
변상섭, 그림속을 거닐다
세종시교육청 공동캠페인
최 시장, 올해 첫 '시민과의 대화'…"내실 있는 사업추진" 약속
상태바
최 시장, 올해 첫 '시민과의 대화'…"내실 있는 사업추진" 약속
  • 변상섭 기자
  • 승인 2024.05.26 0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주민, 시의원, 간부공무원 등 100여명 참석
각 동장 현안 설명 후, 지역발전현안 집중 토의
최민호 세종시장이 지난 24일 한솔동 복합커뮤니티센터에서 한솔동·새롬동·다정동·나성동 등 2생활권 지역 주민과 올해 첫 시민과의 대화를 통해 현장 소통을 이어갔다. (사진=세종시 제공)

[세종포스트 변상섭 기자] 최민호 세종시장이 지난 24일 한솔동 복합커뮤니티센터에서 2생활권 지역 주민을 비롯해 시의원, 대전세종연구원 책임연구위원, 시 간부공무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현안을 심도있게 논의하며 현장 소통을 이어갔다.

한솔동·새롬동·다정동·나성동 주민들을 대상으로 열린 이번 ‘시민과의 대화’는 올해 첫 읍면동 주민과의 만남으로, 주민 관심 분야, 체감 정책 등 시민들의 목소리를 더 가까이 듣기 위해 마련됐다.

각 동 동장들의 지역 현안 설명으로 시작된 시민과의 대화는 주민들의 다양하고 시급한 의견이 제시됐다.

한솔동은 백제고분군, 금강수변공원, 한글사랑거리 등 역사문화 자원 경관개선, 새롬동은 중심 보행축인 여성친화거리의 활성화를 건의했다.

다정동은 반딧불이 정원 조성 등 제천변 일대 정비 방안, 나성동은 백화점 부지와 같은 유휴부지 활용안 등 각 지역의 현안에 대해 발표했다.

이어 최 시장 주재로 토론이 이어졌고 실국장과 주민들이 현안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참석자들은 한글사랑거리 내 조형물 및 편의시설 설치, 크린넷 주변 불법 쓰레기 적치 문제 등 실생활과 밀접한 문제부터 시정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최 시장은 간부공부원에게 건의사항에 대해 상세히 설명하도록 주문하고 현장점검이 필요한 사항은 확인 후 일주일 내에 검토 결과를 주민들에게 안내하도록 하는 등 제안한 의견에 대해 적극적인 검토와 지원을 약속했다.

또 제천변 징검다리 보수 과정에서 발생한 단차 문제 등 바로 시정이 가능한 문제들은 조속한 시일 내 바로 개선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최 시장은 “오늘 시민과의 대화는 4개 동 주민들이 한자리에 모여 현안에 대해 공감하고 지혜를 모으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지역 발전을 위해 말씀 주신 소중한 의견들은 시정에 적극적으로 반영해 시정 현안 사업을 내실 있게 추진해 나갈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2024년 읍면동 시민과의 대화’는 오는 10월까지 24개 읍면동을 인접성, 생활권 등 특성에 맞게 8개 권역으로 묶어 순차적으로 개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