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뉴스픽
      실시간 댓글
      정은진의 컬러풀 세종
      현장 포착 '세종은 지금'
      세종시교육청 공동캠페인
      세종충남대병원, 말초동맥 폐색 환자 중재술 공개 시연 성공
      상태바
      세종충남대병원, 말초동맥 폐색 환자 중재술 공개 시연 성공
      • 변상섭 기자
      • 승인 2023.01.16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장내과 이재환 교수팀, 심혈관 분야 의료수준 재확인
      세종충남대병원 심장내과 이재환교수팀이 말초동맥 폐색 환자의 중재술 공개 시연 장면(사진=세종충남대 병원 제공)

       

      [세종포스트 변상섭 기자] 세종충남대병원 심장내과 이재환, 박현웅, 윤용훈 교수팀이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개최된 대한심혈관중재학회 제19회 동계국제학술대회(KSIC 2023)에서 말초동맥 폐색 환자의 중재술 공개 시연(라이브 데모, Live Demonstration)을 성공적으로 마쳐 심혈관 분야의 수준 높은 의료수준을 재확인했다고 밝혔다.

      KSIC 2023은 국내·외 심혈관중재학회 회원 1000여명이 참여하는 저명한 국제학술대회로 대한심혈관중재학회에서 개최하는 연중 가장 큰 규모의 학회로 손꼽힌다.

      이번 이재환 교수팀의 성공적인 중재술 공개 시연은 심혈관중재학회 등 관련 분야에서 주목하는 의미가 있다.

      세종충남대병원이 개원 2년여에 불과한 신생병원임에도 중재술 공개 시연 병원으로 선택된 것은 수준 높은 의료진의 전문성 입증과 시술에 적합한 시설과 환경을 완벽하게 구축하고 있기 때문이다.

      심혈관중재학회의 중재술 공개 시연은 학술대회의 백미로 꼽히는 매우 중요한 세션으로 평가되며 최근 3년 동안은 코로나19 확산 영향으로 중재술 라이브 시연이 중단됐었지만 KSIC 2023을 통해 다시 시작됐다.

      세종충남대병원은 이번 KSIC 2023 중 전국에 배정된 3곳의 공개 시연 센터 중 말초동맥 시술 세션을 배정받아 성공적인 시술을 선보여 회원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심혈관중재학회 학술위원회 안철민 교수(세브란스병원 심장내과)는 “중재술 공개 시연 세션은 심혈관중재학회에서도 매우 관심이 높고 중요한 부분”이라며 “학술위원회 회의를 통해 의료진의 전문성과 시술 환경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말초동맥 시술 세션을 세종충남대학교병원에 배정했고 기대한 대로 회원들에게 좋은 교육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이재환 교수는 세종충남대학교병원은 아직 신생병원으로서 수도권의 대형병원에 비해서는 후발주자에 속하지만 의료진들의 폭넓은 임상 경험을 바탕으로 고난도 시술이나 중환자 치료의 지역 내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앞으로도 전국 심장내과 의료진들의 교육을 위해 심혈관중재 분야의 다양한 시술 경험을 학회 및 라이브 시연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