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뉴스픽
      실시간 댓글
      정은진의 컬러풀 세종
      현장 포착 '세종은 지금'
      세종시교육청 공동캠페인
      세종충남대 병원, ㈜한국팜비오와 기술이전 계약 체결
      상태바
      세종충남대 병원, ㈜한국팜비오와 기술이전 계약 체결
      • 변상섭 기자
      • 승인 2022.11.17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계환 비뇨의학과 교수, 배뇨장애 모니터링 기술 및 진단시스템
      세종충남대 병원은 17일 4층 대회의실에서 ㈜한국팜비오(회장 남봉길)와 배뇨장애 모니터링 기술 및 진단시스템에 대한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 세 번째부터 신현대 세종충남대병원 원장, 김계환 비뇨의학과 교수, 남봉길 ㈜한국팜비오 회장)

       

      [세종포스트 변상섭 기자] 세종충남대학교병원(원장 신현대)은 17일 4층 대회의실에서 ㈜한국팜비오(회장 남봉길)와 배뇨장애 모니터링 기술 및 진단시스템에 대한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

       배뇨장애 모니터링 기술 및 진단시스템은 세종충남대학교병원 비뇨의학과 김계환 교수(미래의학연구원장)가 개발한 것으로 ㈜한국팜비오는 특허 6건과 디자인 3건 등의 지식재산권 일체를 넘겨받고 기술이전료를 지급하게 된다.

       김 교수는 세종충남대학교병원 의료진 가운데 처음으로 기술 개발에 따른 이전계약을 체결했다.

        김 교수가 보유한 주요 기술은 요속측정시스템, 배뇨장애 진료용 정보 획득모델, 배뇨장애 모니터링 및 판독기록 방법, 전립선 비대증에 대한 요 역동학(尿 力動學) 검사시스템, 지연뇨 증상 진단을 위한 시스템 및 진단 방법 등이며 이번 기술이전을 통해 다양한 형태의 치료기술과 제품개발에 활용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종충남대학교병원에서는 개원 전부터 헬스케어연구회, 직무발명 공모전과 원내 과제 지원사업을 통해 의료진이 보유한 다양한 아이디어를 산업체와 공동 연구개발로 연계해 창업 뿐 아니라 지식재산권 출원 및 기술이전 등 다각적인 지원을 전개하고 있다.

      또한 미래의학연구원에 헬스케어 사업화 전담 조직 및 전문인력을 구성해 지속적인 투자를 한 결과, 빠른 시기에 중형규모의 기술이전에 성공했으며 현재 많은 지식재산권을 출원해 다양한 산업체들과 기술이전 협상을 추진하고 있다.

      최근 의료기관에서는 임상검사와 치료에 대해 인공지능(AI), 빅데이터를 활용한 진단 보조시스템들이 개발돼 환자 진료에 효율화를 증대시키고 있다.

      이번에 김 교수가 이전한 기술은 배뇨장애를 센서와 AI 기술을 융합해 정보 수집 및 분석, 진단과 치료를 보조하는 솔루션으로 경제적 가치가 매우 클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신현대 원장은 “이번 기술이전 계약은 의료현장에서 필요한 것을 의료진이 직접 개발하고 기업이 사업화로 연결하는 좋은 기회”라며 “앞으로 좋은 아이디어가 기술 개발로 확산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팜비오 남봉길 회장은 “한국팜비오는 창업 초기부터 비뇨기질환에 특화된 의약품 연구개발에 힘써 왔다”며 “이번 기술이전으로 인한 센서와 AI 도입은 정확하고 효율적인 배뇨장애 진단 및 치료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