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뉴스픽
      실시간 댓글
      정은진의 컬러풀 세종
      현장 포착 '세종은 지금'
      세종시교육청 공동캠페인
      행복도시, 기후변화 대비 물 순환 도시로 조성
      상태바
      행복도시, 기후변화 대비 물 순환 도시로 조성
      • 정해준 기자
      • 승인 2022.11.15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행복청, 6-3생활권 저영향 개발 적용을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 개최
      행복청 전경.
      행복청 전경.

      [세종포스트 정해준 기자]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상래, 이하 행복청)은 15일 도시의 물 순환기능 회복을 통한 탄소중립도시 건설을 위해 행복도시 6-3생활권 저영향개발(LID) 계획에 관한 전문가 자문회의를 개최했다.

      저영향개발(LID, Low Impact Development)은 도시의 불투수층을 줄여 빗물의 지하 침투 및 저류 능력 향상을 통해 침수예방, 건조화와 열섬현상의 완화, 오염물질 저감 등의 효과를 볼 수 있다.

      이날 회의는 정문선 청주대 교수, 정문수 롯데연구소 연구원, 박병선(사)환경회복연구센터 전무 등 이 분야 전문가가 참여해 6-3생활권 공원‧녹지 조성계획을 공유하고 미래 기후 변화에 대비할 수 있는 효과적인 빗물 순환 시설 적용방안 등에 대해 함께 논의했다.

      행복청은 2016년부터 환경부, 한국환경공단 등과 협업을 통해 개발 예정인 5‧6생활권에 ‘저영향개발’ 기법을 도입하여 조성중이다.  

      2021년 7월부터는 저영향 개발 계획에 대한 ’사전협의제도‘를 도입해 일정규모 이상의 도시 내 개발 사업자에게 인‧허가 단계에서 저영향개발 계획을 제출하거나 전문가 자문을 받도록 제도화했다.

      행복청 김승현 녹색에너지환경과장은 “도시 전반에 저영향개발 기법 적용을 통해 물 순환을 촉진하고, 탄소 저감 등을 통해 2040 행복도시 탄소중립 달성을 뒷받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