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댓글
국립세종수목원, 멸종위기종 특별전 ‘세밀화로 피어난 선인장 정원’
상태바
국립세종수목원, 멸종위기종 특별전 ‘세밀화로 피어난 선인장 정원’
  • 정은진 기자
  • 승인 2022.07.15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포스트 정은진 기자] 국립세종수목원이 한국보태니컬아트협동조합과 공동으로 국제적 멸종위기종 선인장 특별전시 ‘세밀화로 피어난 선인장 정원’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국제적 멸종위기에 처한 선인장과(Cactaceae Juss.) 식물의 가치를 알리고 생물 보전 및 다양성 증진을 위해 마련됐으며 7월 16일부터 10월 3일까지 열린다. 

선인장은 모든 종이 CITES(멸종위기에 처한 야생동식물의 국제거래에 관한 협약)에 의해 거래가 제한되고 있으며, 종을 거래하기 위해서는 허가를 받아야 한다.

우선 이번 특별전시회에서 선인장 세밀화 전시는 사계절전시온실 중앙홀에서, 선인장 식물 전시는 지중해온실 내 선인장 정원에서 진행된다.

이 기간에는 한국보태니컬아트협동조합 소속 작가 22명이 참여한 선인장 세밀화 작품(Cleistocactus winteri D.R. Hunt 등) 60점과 국립생태원의 선인장과 식물 27종 27본을 선보인다.

조남성 국립세종수목원장은 “이번 특별전시회에서는 선인장의 아름다움을 예술적으로 알리고 선인장에 대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선인장의 가시, 털, 꽃 등 생태학적으로 분류해 배치했다”며 “선인장 전시를 계기로 국민들이 다 함께 국제적 멸종위기에 처한 선인장을 보호하기 위해 노력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