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댓글
세종시, 골프장 3곳 대상 잔류 농약 점검
상태바
세종시, 골프장 3곳 대상 잔류 농약 점검
  • 정해준 기자
  • 승인 2022.06.16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 한솔동 금오뜰공원 내 파크골프장 전경.
세종시 한솔동 금오뜰공원 내 파크골프장 전경. 자료사진.

[세종포스트 정해준 기자] 세종시 보건환경연구원(원장 박미선)이 관내 골프장 3곳에서 토양 및 수질 농약 잔류량 검사를 진행한다. 

골프장 농약 잔류량 검사는 농약 사용기준 준수 여부를 확인하고자 그린, 페어웨이 등 토양과 연못, 최종유출구 등 수질을 대상으로 매년 건기(4∼6월)와 우기(7∼9월) 1회씩 연간 2회에 걸쳐 실시하고 있다.

검사항목은 맹·고독성 농약 3종, 잔디 사용금지 농약 7종, 일반 농약 18종 등 총 28종이며, 맹·고독성 농약 및 잔디 사용금지 농약이 검출될 경우 과태료가 부과된다.

세종시에 따르면, 지난해 실시한 농약 잔류량 검사에서는 플루톨라닐, 아족시스트로빈, 티플루자마이드, 카벤다짐 등 저독성 일반 농약 4종이 미량 검출됐다. 다만 맹·고독성 및 잔디 사용금지 농약은 검출되지 않았다.

엄진균 환경연구과장은 “최근 골프를 즐기는 인구가 늘어나면서 골프장 이용객이 증가함에 따라 농약 잔류량 검사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라며 “시민의 안전한 여가활동을 보장하고, 골프장 및 인근 지역의 환경 보호를 위해 지속적으로 과도한 농약 사용을 감시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