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댓글
세종시교육청, 코로나19 확진 학생도 기말고사 실시한다
상태바
세종시교육청, 코로나19 확진 학생도 기말고사 실시한다
  • 정해준 기자
  • 승인 2022.06.13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의심증상자, 확진자 위한 분리고사실 운영
시험에 미응시하는 경우 출석 인정 결석 처리 및 인정점 100% 부여
세종시교육청 전경(제공=세종시교육청)
세종시교육청 전경(제공=세종시교육청)

[세종포스트 정해준 기자] 코로나19 확진 또는 의심증상자인 중‧고등학생도 이번 학기 기말고사를 실시한다.

세종시교육청은 각급 학교에 안내한 '2022학년도 1학기 기말고사 운영 방안' 자료를 통해 이번 학기 기말고사에 코로나19 확진 및 의심증상자 또한 분리고사실을 마련 후 시험을 실시할 것을 밝혔다.

또한 일반 학생과 확진‧의심증상자 학생들의 등‧하교 시간을 달리하고, 별도 출입구를 통해 접촉을 최소화할 것을 덧붙였다.

분리고사실은 대강당 이용을 우선시하고, 강당이 어려울 경우 일반교실 또는 특별실로 3실을 확보하며 별도 화장실도 지정‧운영한다.

분리고사실의 감독교사는 KF94 마스크, 장갑, 안면보호구를 필수로 착용하고 출입 시 마다 손소독을 실시하며, 기말고사 답안지는 학생이 직접 수거용 비닐 봉투에 담고, 감독교사가 회수 및 밀봉 후 소독용 티슈로 닦아 보관하여 24시간 이후 채점한다.

더불어 학교는 기말고사 기간 동안 매일 전문 업체를 통해 분리고사실의 소독을 실시하고, 시험이 종료되면 발생한 장갑, 마스크, 폐기 답안지 등은 수거용 비닐봉투에 담아 소독 후 폐기 처리할 예정이다.

분리고사실의 감독교사 등을 중심으로 10일간 발열 등 코로나19 의심증상을 관찰하고, 코로나19로 시험에 미응시하는 경우 출석 인정 결석 처리 및 인정점 100%를 부여할 계획이다.

김성미 중등교육과장은 "체계적인 방역체계 구축을 통해 코로나19 확진·의심 증상 학생 및 일반 학생의 감염위험 상황이 최소화될 수 있는 안전한 시험 운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 관내 중․고등학교의 기말고사는 이달 24일부터 7월 8일까지 치러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