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댓글
세종시 BRT정류장 1단계 완료, 첨단시설 한층 업그레이드
상태바
세종시 BRT정류장 1단계 완료, 첨단시설 한층 업그레이드
  • 정은진 기자
  • 승인 2022.06.08 09:3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컬러 투명 LED, 스크린도어, 버스정보단말기, 태양광설비, 냉난방의자 등 시설 갖춰 
 BRT 추진현황 (제공=행복청)

[세종포스트 정은진 기자] 세종 행복도시의 BRT 첨단 정류장 1단계 조성사업이 마무리됐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상래, 이하 행복청)과 한국토지주택공사 세종본부(본부장 이대영)이 세종 행복도시 내 BRT 첨단정류장 1단계 조성 사업을 8일 완료했다고 밝혔다.

BRT는 Bus Rapid Transit, 간선급행버스체계로 정시성, 수송능력 등 지하철 수준의 대중교통 체계다.

이번에 완료된 간선급행버스체계 첨단정류장 1단계 사업은 행복도시 1~4생활권에 위치한 정류장을 대상으로 추진됐다.

기존의 소형 가림막 형태 정류장을 반개방형 대형 쉴터(40m×4m×4.3m) 형태로 개선하고 ▲스크린도어 ▲버스정보단말기 ▲냉·난방의자 ▲태양광설비 ▲투명 LED ▲LCD 전광판 등의 첨단 편의시설을 갖추었다.

BRT 정류장의 컬러 투명 LED  (제공=행복청)

행복청은 전국 최초로 행복도시 간선급행버스체계 정류장에 스크린도어를 설치하여 이용객의 안전성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했다. 

또한 운영 주체인 대전시, 세종시, 청주시 등 관련 지자체와 사전 협의를 통해 BRT 버스에서 스크린도어를 열고 닫을 수 있도록 차상장치 설치를 완료했고, 6월 말까지 시운전을 실시하여 미비점을 지속 보완해 나갈 예정이다.

이어 행복청은 비상시 간선급행버스체계 첨단정류장 내·외부에서 수동으로 스크린도어를 열 수 있도록 비상열림버튼을 설치하여 추가적인 안전방안도 확보했다.

아울러 행복청은 행복도시권 간선급행버스체계 브랜드인 ‘바로타’ 디자인을 첨단정류장에 적용하여, 행복도시만의 특색있는 첨단정류장으로 더욱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임시혁 행복청 BRT기획팀장은 “행복도시 간선급행버스체계 첨단 정류장 1단계 사업이 완료되어 대중교통 이용의 편리성과 안전성이 개선되고 대중교통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면서 “앞으로 5~6생활권 간선급행버스체계 첨단정류장 건립 등 추가 사업도 생활권 입주에 맞추어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니 2022-06-11 13:42:15
BRT없는 동네는 서럽습니다.
오송으로 가는 직통 버스라도 개통해주세요 ㅠ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