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댓글
송명석 세종시 교육감 예비후보, "사교육, 공교육 모두 상생해야"
상태바
송명석 세종시 교육감 예비후보, "사교육, 공교육 모두 상생해야"
  • 정은진 기자
  • 승인 2022.05.05 0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명석 세종시교육감 예비후보 
송명석 세종시교육감 예비후보

[세종포스트 정은진 기자] 송명석 세종시 교육감 예비후보는 5월 3일 오후 2시 나성동에 위치한 선거 사무소에서 다섯 번째 화요정책 발표회를 마쳤다.

해당 발표회에서 공교육 정상화와 교육복지·학생 안전 3. 창의 · 인성 교육 4. 메타버스 형 미래교육에 이어 <사교육과 공교육의 상생•협력>이라는 다섯 번째 정책 발표회를 열고 “교육의 변화는 곧 학교의 교육력과 역량 강화”라고 강조했다.

더불어 공교육의 정상화를 이루기 위해서는 사교육과 상생하며 협력하여 교육의 쌍두마차를 이뤄야 한다고 역설했다.

구체적인 정책으로는 “사교육 강사 인증제를 운영”하여 우후죽순지세의 세종시 학원가를 강화와 인센티브를 적절히 활용하여 체계적으로 재정비하고 더불어 사교육의 질을 향상 하겠다고 밝혔다. 

더 나아가 학교와 학원 간의 소통 네트워크를 실시해 '세종 8년간 학력 꼴찌'라는 오명을 벗기 위해 '거점학교'를 설치,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평생교육지원 프로그램을 확대'를 통해 학력하향 평준화가 되어 있는 지금의 세종교육을 질적으로 향상하고, 진정한 의미의 수준별 수업을 통해 심화과정으로 우수 학생을 관리할 뿐만 아니라 학생들의 학업능력을 보완할 수 있는 새로운 프로그램을 도입하여 학생들이 각자의 능력에 맞는 교육을 받을 수 있는 권리를 누리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마지막으로 '학교시설 개방을 통한 지역 공동체 생활 활성화'를 통해 지역과 연계한 인프라를 활용하여 지역 사회의 물적·인적 자원을 활용해 학부모와 학생이 참여하는 지역 교육 생태계 조성이 이루어지도록 하겠다는 비전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