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뉴스픽
      실시간 댓글
      정은진의 컬러풀 세종
      현장 포착 '세종은 지금'
      세종시교육청 공동캠페인
      '지구와 나를 생각하는 시간', 정책아카데미 열려
      상태바
      '지구와 나를 생각하는 시간', 정책아카데미 열려
      • 김영진 기자
      • 승인 2022.02.08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부터 4월 12일까지 매주 화요일 시청 강연·유튜브 생방송
      기후위기·환경·탄소중립 등 주제 8회 전문가 강연 예정

      [세종포스트 김영진 기자] 지구 환경을 보호하고 기후위기 대응에 대해 함께 생각해보는 강의의 장이 열린다. 

      세종시는 오는 15일부터 4월 12일까지 매주 화요일 오후 4시마다 ‘지구와 나’를 주제로 정책아카데미 강의를 연다고 8일 밝혔다. 

      세종시인재육성평생교육진흥원(원장 박영송)이 운영하는 정책아카데미 ‘지구와 나’ 강좌는 ‘세종시민대학 집현전’의 명예학위 취득을 위한 필수강좌다.

      정책아카데미는 시청 여민실에서 방역수칙을 준수해 진행하며, 시 공식 유튜브 채널과 진흥원 공식 유튜브 채널(세종e채널)로 실시간 생중계된다. 

      이번 정책아카데미는 지난해 12월 실시한 수요조사에서 시민들이 1순위 강의주제로  ‘환경, 기후위기’를 꼽으면서 마련됐다. 

      2개월여 진행되는 정책아카데미는 ▲탄소중립 ▲기후위기 ▲지속가능발전▲쓰레기 ▲업사이클링 ▲생태적 전환을 소주제로 삼아 각 분야 전문가 강연으로 총 8회에 걸쳐 진행된다. 

      오는 15일 강석구 충남대학교 교수가 ‘CDS(충청권) 탄소중립정책의 실현을 위한 사회 변화의 요구’를 주제로 첫 강의를 시작해 22일 방송연예인 타일러 라쉬가 ‘기후위기. 내 삶, 내 사람의 위기’를 주제로 강연을 진행한다.

      3월 8일은 ‘유네스코와 지속가능발전’을 주제로 서현숙 유네스코한국위원회 국제협력팀장이, 15일은 ‘왜 지구의 절반은 쓰레기로 뒤덮이는가’를 주제로 이동학 쓰레기센터 대표가 강연에 나선다. 

      이어 22일은 ‘2050 탄소중립과 지역의 대안’을 주제로 이유진 녹색전환연구소 부소장이, 29일은 ‘기후변화를 위한 정책-탄소배출 없는 사회’를 주제로 윤세종 기후솔루션 이사가 강연을 이어간다.

      4월 5일은 심규빈 스타스테크 이사가 ‘업사이클링, 불가사리 친환경 제설제’을 주제로 강연을 하며, 4월 12일은 최재천 이화여자대학교 석좌교수를 초빙해 ‘생태적 전환, 슬기로운 지구 생활을 위하여’를 주제로 마지막 강연을 개최, ‘지구의 나’ 강좌를 마무리한다. 

      수강신청은 ‘세종시민대학 집현전 학사관리시스템(sjlms.sjhle.or.kr)’에서 오는 14일까지 가능하며, 대면(시청 여민실, 50명)과 비대면(유튜브, 무제한) 수강신청이 별도 진행된다.

      이춘희 시장은 “기후위기 등에 대응하기 위해 지자체 뿐만 아니라 국민들이 함께 공감하고 노력해야 할 때”라며 “정책아카데미를 통해 시민분들이 탄소중립을 위한 기후행동 실천에 관심을 가져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자세한 사항은 진흥원 시민대학팀(☎ 044-865-9676)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