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댓글
보람동 주민과 함께하는 행복과 힐링의 축제
상태바
보람동 주민과 함께하는 행복과 힐링의 축제
  • 이준행 기자
  • 승인 2021.11.17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호려울 힐링의 날" 보람동 복컴 체육관
판타지 매직콘서트, 힐링 음악회 진행...선착순 300명

[세종포스트 이준행 기자] 세종시 보람동행정복지센터가 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기를 맞아 오는 27일 지역문화행사 ‘호려울 힐링의 날’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그간 거리두기 및 방역조치로 위축됐던 지역사회의 분위기를 쇄신하고 주민들이 건강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활력을 돋우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1부 판타지 매직콘서트와 2부 힐링 음악회로 나눠 진행된다. 

1부에서는 김인수, 장해석, 이혁준, 현철용, 도기문 마술사의 마술공연이 펼쳐지며, 2부에서는 VOS멤버 박지헌, 테이스티 브라스 앙상블, 프로미스 연주단의 공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백신접종을 완료한 보람동 주민(18세 미만은 접종예외지침 적용) 선착순 300명을 대상으로 사전예약을 받아 진행된다. 

행사 당일에는 출입구와 행사장 내 방역관리요원을 배치해 마스크 상시 착용, 행사장내 취식 금지, 한 칸 띄어 앉기 등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상시 점검할 계획이다.

관람을 희망하는 주민은 17~26일 시청 홈페이지(www.sejong.go.kr)으로 예약하거나, 신분증을 지참해 보람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 후 신청하면 된다.

강민규 보람동장은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의 마음이 이번 행사를 통해 조금이나마 치유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보람동 주민들이 안전한 문화생활을 영위하며 건강한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