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실시간 댓글
이춘희 시장 "공무원 특공 폐지 따른 주거안정 방안 필요"
상태바
이춘희 시장 "공무원 특공 폐지 따른 주거안정 방안 필요"
  • 정은진 기자
  • 승인 2021.10.12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춘희 시장, 공무원연금공단 방문…공무원 임대주택 확대 건의 

[세종포스트 정은진 기자] 특혜 논란으로 불거진 세종시 공무원 특별공급.

이는 지난 5월 폐지 수순을 밟게 됨에 따라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에 속도를 내기 위한 국회 사무처 등 이전 기관 공무원들의 정주 여건 마련이 시급한 과제로 떠올랐다. 

이에 세종시가 공무원 특별공급 폐지에 따른 이전기관 종사자 주거안정 방안 마련을 호소하고 나섰다.

12일 이춘희 세종시장이 공무원연금공단을 찾아 황서종 이사장과 면담을 갖고 공무원 임대주택 확대 등 이전기관 종사자의 주거안정 지원방안을 건의한 것. 

세종시는 45개 중앙행정기관이 이전을 완료해 이전기관 종사자는 물론, 신규 공무원 채용 등으로 전입공무원이 지속 증가하고 있는 실정이다. 

또한 국회 세종의사당 이전이 예정돼 추가적인 전입 수요와 지역 특수성을 감안한 추가 공급이 절실해진 상황이다.

이춘희 시장은 이날 면담에서 추가적으로 ▲생활권 개발 시기를 고려한 공급규모 확대 ▲실수요를 반영한 다양한 평형 반영 등도 제안했다.

이춘희 시장은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확정으로 관련 종사자 등 5000여명이 이전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대상별 맞춤형 주거안정방안이 반드시 필요한 상황"이라며 "또한 분양시기 조정, 분양주택 기타지역 대상자 비율조정 등 다양한 주거안정방안을 검토해 관련 부처와 정치권에 건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