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실시간 댓글
항공사진으로 세종시 변화 과정 기록한다
상태바
항공사진으로 세종시 변화 과정 기록한다
  • 정은진 기자
  • 승인 2021.09.12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항공사진 판독 용역…항공사진 활용 도시모습 변동 기록
건축물·농지·산지 ‧ 개발제한구역 등 도시행정 업무 활용 계획
어진동 정부세종청사를 항공사진으로 찍은 모습. 잦은 서울 출장에 따른 업무 비효율은 어제, 오늘 일이 아니다.
어진동 정부세종청사 항공사진. ⓒ세종포스트

[세종포스트 정은진 기자] 세종시가 체계적인 도시관리를 위해 항공사진 판독 용역을 추진한다. 

항공사진 판독용역은 건축·지장물 등을 전년도에 촬영한 고해상도 항공사진을 활용해 변동사항을 기록하고 도시관리 업무에 활용하는 방법이다. 

시는 그동안 도시행정 인프라 데이터베이스 구축과 체계적인 도시관리 필요성이 높아지면서 지난 2019년부터 항공사진 촬영·관리시스템을 구축해왔다.

2019년에 시 전체 해상도 10㎝급 고중복 항공사진 촬영과 기본현황도 제작, 판독장비 도입 후 항공사진과 3차원 건축물을 함께 관리할 수 있는 관리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번 항공사진 판독용역은 국토지리정보원의 고해상도 항공사진을 활용해 1억 8500만원의 예산을 절감, 건축물과 지형·지물 등 변동사항을 비교하기 위한 판독을 연말까지 추진할 예정이다.

시는 이번 용역으로 급변하는 세종의 변천 과정을 기록·판독하고, 판독현황조서를 활용해 건축물뿐만 아니라 농지·산지·개발제한구역·국유지관리·도시계획 등 다양한 업무에 활용할 예정이다.

고성진 시 건설교통국장은 “변화가 많은 우리 시의 모습을 기록하고 자료를 축적해 나가야 할 필요가 있다”라며 “이번 용역의 결과물을 관련부서와 함께 공유하여 신속하고 정확한 도시행정을 수행하겠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