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실시간 댓글
충청권,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 유치 국제경쟁 돌입
상태바
충청권,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 유치 국제경쟁 돌입
  • 정은진 기자
  • 승인 2021.09.01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국제대학스포츠연맹에 유치의향서·연명 서한문 전달
1일 세종시를 포함한 충청권 4개 시도가 2027년 제34회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유치의향서를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에 제출했다. ⓒ세종시

[세종포스트 정은진 기자]세종시를 비롯한 충청권 4개 시도가 2027년 하계유니버시아드를 유치하기 위해 국제 경쟁 무대에 첫발을 디뎠다. 

1일 충청권 4개 시도는 2027년 제34회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유치의향서를 대한대학스포츠위원회(KUSB)를 통해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날 충청권 4개 시도는 유치의향서와 함께 대한대학스포츠위원회 위원장, 대한체육회장, 충청권 4개 시도지사의 연명 서한문을 제출해 대회 유치를 향한 충청권의 강한 의지를 전달했다.

그동안 충청권 4개 시도는 유치의향서 제출을 위해 ▲대한체육회 2027년 하계U대회 국내 유치신청도시 선정(6.3) ▲문화체육관광부 2027년 하계U대회 유치 승인(7.20) 절차를 다져온 바 있다. 

이어 지난 8월 6일에는 기획재정부로부터 사전 유치의향서 제출에 대한 불가피성을 인정받았다. 

1일 세종시를 포함한 충청권 4개 시도가 2027년 제34회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유치의향서를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에 제출했다. 사진은 지난 26일 진행된 제48차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총회 ⓒ세종시

앞으로 충청권 4개 시도는 11월 중 FISU에 유치신청서에 준하는 제안서를 제출하게 되며, 해외 경쟁도시 상황 모니터링을 비롯해 FISU 주요인사 접촉 등을 통한 네트워크 구축 등에 나설 계획이다.

지난 6월 1일 FISU가 공개한 입찰 일정(Bidding process)에 따르면, 9월 1일부터 세계대학경기대회(WUG) 유치 절차가 개시된다. 

이어 내년 1월에는 복수의 후보도시가 사전 선정될 예정이며 내년 2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는 현지실사 및 각종 유치관련 서류를 접수하게 된다. 

최종 평가 방문은 내년 11월 1일부터 30일까지 한 달간 진행된다. 2023년 1월 10일에는 FISU 집행위원회를 대상으로 하는 유치계획 발표 및 최종 선정이 이뤄질 예정이다.

이춘희 시장은 "2027년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는 전 세계에 충청권의 우수한 문화역량을 선보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며 "1차 관문으로 내년 1월 31일 유치 후보도시에 선정될 수 있도록 충청권의 모든 역량을 총동원 할 것"이라고 강력한 의지를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