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실시간 댓글
반곡동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 개관, 본격 운영 시작
상태바
반곡동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 개관, 본격 운영 시작
  • 정은진 기자
  • 승인 2021.07.28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세종시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 개관…장애인 우선권 부여
28일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의 개관 행사로 펜싱 경기를 진행하고 있다.

[세종포스트 정은진 기자] 세종시 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이용하는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가 문을 열었다.

세종시는 28일 반곡동에서 장애인체육회 및 단체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관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개관식은 당초 장애인단체 등 많은 시민들을 초청해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격상에 따라 초청 인원을 최소화해 실시됐다.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는 2018년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국비 50억을 포함해 총 217억을 투입,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 이용이 가능토록 장애물이 없는 시설(Barrier Free)로 건립됐다. 

센터는 4-1생활권 6500㎡ 부지에 연면적 4946㎡, 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됐으며, 내부에 수영장(25m 4레인)과 다목적 체육관, 체력단련장, 다목적실(4곳), 운동처방실, 체력측정실 등의 기능을 갖췄다.

4-1생활권 세종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 개관식 모습

시설은 세종시 시설관리공단이 위탁·운영하며, 장애인 프로그램은 세종시장애인체육회에서, 장애의 정도가 심하지 않은 장애인의 참여가 가능한 비장애인 프로그램은 시설관리공단에서 맡는다.

본격적인 시설 운영은 29일 시작된다. 주요 프로그램은 수영, 탁구, 배드민턴, 농구, 음악줄넘기, 실내 축구 등으로,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를 대상으로 운영된다.

장애인 전용 프로그램으로는 골볼, 보치아, 재활·교정의 성격이 강한 기구 필라테스가 운영되며, 유도와 펜싱 프로그램도 운영해 비인기 종목 활성화에 기여할 예정이다. 

여기에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입 서비스인 ‘헬스케어존’과 장애인 체력인증100, 체력단련장 내 맞춤형 운동 프로그램 등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제공해 시설 이용률 및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이춘희 시장은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는 장애인, 비장애인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시설이나 장애인 이용 우선권 보장에 신경 썼다"면서 "앞으로도 프로그램 운영에 시민, 장애인 학부모, 장애인체육회, 장애인 단체 등과 협의해 시민 만족도 제고 및 생활체육 활성화에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