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실시간 댓글
세종시교육청 공동캠페인
'자율주행 버스' 세종시민대상 확대 실증 
상태바
'자율주행 버스' 세종시민대상 확대 실증 
  • 정은진 기자
  • 승인 2021.05.30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부터 국책연구단지~시외버스터미널 BRT 구간 주 5일 운행...1회 500원 유상 운영
자율주행버스 유상서비스 실증 구간 ©세종시

[세종포스트 정은진 기자] 자율주행 규제자유특구 사업 일환으로 세종시에 운행되고 있는 자율주행버스가 시민들 대상으로 유상 실증에 나선다. 

세종시와 중소벤처기업부가 31일부터 일반시민이 자율주행버스에 탑승할 수 있는 ‘BRT 대중교통 유상 서비스 실증’을 본격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는 자율주행 규제자유특구 사업을 통해 지난해 5월부터 주거단지 및 도심공원, 일반도로에서 자율주행차 실증을 진행하며 인프라를 구축하는데 주력해왔다.

또한 ㈜오토노머스에이투지는 3월부터 약 3달간 자율주행버스 시범 운행을 실시했고 지난 5월부터는 시민체험단 27명을 대상으로 레벨4 수준에서 시속 50㎞까지 고속주행 기술을 점검하는 유상서비스를 사전 점검하고 있다.

오는 31일부터 7월 30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일반시민 대상 유상 서비스는 500원 이하의 저렴한 비용으로 자율주행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자율주행버스는 안전요원 2명이 동승하며,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방역을 실시하는 등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두고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주 5일 운행한다.

정차정류장은 국책연구단지→소담동→세종시청→시외버스터미널 순이며, 1일 운행 횟수는 △11시 △14시 △15시 △16시 등 총 4회다.

류제일 시 경제정책과장은 "세종시에 자율주행 대중교통 셔틀을 도입할 경우 교통체증 및 주차난 해소, 대기오염 저감 등이 기대된다"라며 "앞으로 자율주행 기술동향을 고려해 자율주행 대중교통 버스 도입을 검토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