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실시간 댓글
세종시교육청 공동캠페인
효자버스 두루타, 11개 마을 추가 운행
상태바
효자버스 두루타, 11개 마을 추가 운행
  • 정은진 기자
  • 승인 2021.05.26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동·부강·전동·전의·소정면 등 마을 11곳 추가 확대 운행
지난해 주민 의견 수렴 후 확대…관내 마을 총 33곳 운행
총 5개면 마을 11곳으로 확대 운행되는 두루타

[세종포스트 정은진 기자] 세종시 읍면지역 대중교통 편의를 위해 운행 중인 두루타가 오는 28일부터 확대·운행된다. 

확대·운행지역은 총 5개면 마을 11곳으로 ▲연동면 내판5리 ▲부강면 문곡3리, 등곡1리 ▲전동면 미곡2리 ▲전의면 동교 3리·4리, 원성1리·2리, 관정1리 ▲소정면 운당2리, 대곡1리가 대상지다.

이번 확대 지역은 수요가 있을 시 운행되는 노선 예약형으로 운행된다. 이용 시 탑승시간 최소 1시간 전에 콜센터(☎1644-8255)로 예약하면 된다. 

이용 요금은 500원이며, 지난 3일부터 환승이 가능해져 다른 대중교통과 환승 시 이용객은 차액만 지불하면 된다. 이때 이용객은 교통 요금을 지불 가능한 카드를 사용해야 한다.

시는 이번 확대를 위해 지난해 도입 희망 지역을 접수 받았으며, 지난 3월부터 마을 설명회와 현장 조사를 통해 주민 의견을 기반으로 대상 마을과 만남 장소(정류장)를 확정했다.

두루타는 지난 2019년 12월 장군면을 시작으로 4개 읍면 총 22개 마을에 운행 중으로 이번 확대 지역까지 합해 마을 33곳에 운행하게 된다.

시는 향후 마을택시 운영 지역도 주민 설명회 후 주민들이 원할 시 두루타로 전환한다는 방침이다.

김태오 시 건설교통국장은 "읍면 지역의 교통 편의 증진과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두루타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며 "앞으로도 지역맞춤형 대중교통을 제공하고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