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실시간 댓글
세종시교육청 공동캠페인
오는 6월, '충북대 동물병원' 대평동에 들어선다
상태바
오는 6월, '충북대 동물병원' 대평동에 들어선다
  • 이주은 기자
  • 승인 2021.03.07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 충북대 수의과대 공동협력 강화
5일 이춘희 시장과 충북대 수의과대학 학장과 만나 논의
세종시가 충북대 수의과대학과 공동캠퍼스와 동물병원 개원에 따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 세종시

[세종포스트 이주은 기자] 세종시 대평동에 오는 6월 충북대 동물병원이 문을 열 전망이다.

이춘희 시장은 지난 5일 시청 접견실에서 남상윤 충북대 수의과대학장과 충북대 수의대학의 시 공동캠퍼스 입주에 따른 공동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충북대 수의과대학(대학원)은 오는 2023년까지 세종시의 특성화 대학단지로 조성 예정인 공동캠퍼스 입주대학으로 선정돼 미래형 수의학 교육시스템을 구축하고 글로벌 바이오메디컬 인재양성을 추진할 계획이다.

6월 개원하는 대평동 충북대 동물병원은 동물진료사업, 대학생 임상 교육, 의료 요원 훈련, 동물진료 기술 개발·연구지원을 추진할 예정으로 양질의 동물진료 연구·서비스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남상윤 수의과대학 학장은 “향후 동물병원과 세종캠퍼스가 연계해 수의대의 임상 교육을 확대하고, 연구·진료 기능을 강화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행복청과 공동캠퍼스에 수의학 캠퍼스가 차질 없이 입주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행정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이춘희 시장은 “충북대 수의과대학의 바이오 의료기술 역량을 바탕으로 지역 산·학·연 협력을 통해 다양한 공동연구·개발이 촉진되고 글로벌 수의학 인재양성의 중심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4-2생활권 집현동 공동캠퍼스에는 충북대 수의대를 비롯해 서울대·KDI(행정·정책대학원), 충남대(의대·AI/ICT), 한밭대·공주대(AI/ICT) 등 6개 대학이 입주를 앞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