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실시간 댓글
세종시교육청 공동캠페인
편성표 이제 안녕… 설 연휴 즐길만한 '온라인 콘텐츠'는
상태바
편성표 이제 안녕… 설 연휴 즐길만한 '온라인 콘텐츠'는
  • 정은진 기자
  • 승인 2021.02.11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세종포스트 정은진 기자] 설 연휴가 시작됐다.

과거에는 설이나 추석 같은 명절 연휴기간이 되면 신문을 펼치고 TV 편성표에서 어떤 특집 프로그램을 하는지 찾아봤다. 그러나 요즘은 다르다.

지상파뿐 아니라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유료방송, 심지어 프로그램 제작사까지도 다양한 특집 콘텐츠와 프로모션을 제공하는 시대다. 이번 설 볼만한 콘텐츠를 정리해봤다. 

OTT 넷플릭스의 설 연휴 추천 콘텐츠 승리호(왼쪽)와 범인은 바로 너 시즌3 © 뉴스1

◇넷플릭스 "스페이스 오페라 '승리호'·추리예능 '범인은 바로 너!' 어때요?"

국내에서 가장 많은 유료가입자를 보유 중인 OTT 서비스인 넷플릭스는 스페이스 오페라 무비 '승리호'와 유재석이 출연하는 추리 예능인 '범인은 바로 너!' 시즌3를 이번 설 연휴 추천 콘텐츠로 꼽았다.

넷플릭스 측은 "승리호는 1000명의 VFX 전문가들의 참여로 지금껏 한국 영화에서는 만나본 적 없는 광활한 우주를 담아냈다"며 "큰 화면과 서라운드 사운드를 연결한다면 속도감과 스펙터클이 넘치는 '승리호'를 가정에서도 편하게 만끽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추리 예능 '범인은 바로 너'에 대해서는 "함께 머리를 맞대 콘텐츠 속 퍼즐을 풀면서, 온 가족이 마치 한 공간에 모여있는 것처럼 대화를 이끌어낼 수 있는 콘텐츠"라며 "온 가족이 추리에 동시에 도전해 보기를 추천한다"고 말했다.

OTT 웨이브의 설 연휴기간 추천 콘텐츠 펜트하우스 시즌1(왼쪽)과 러브씬넘버# (웨이브 제공) © 뉴스1

◇웨이브, 지난해 하반기 달군 '펜트하우스'·오리지널 '러브씬넘버#' 추천

국내 OTT 서비스 중 가장 많은 월간순이용자(MAU)를 확보하고 있는 웨이브는 설 연휴 기간 동안 지난해 말부터 올해 초까지 뜨거운 반응을 얻었던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즌1'을 복습할 것을 추천했다.

웨이브 측은 "명절이 끝나는 동시에 펜트하우스의 두번째 시즌이 시작된다"며 "아직 보지 못한 사람도, 시즌 2를 기다리는 사람도 연휴를 맞아 정주행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웨이브는 배우 류화영이 출연한 웨이브의 오리지널 콘텐츠인 옴니버스 드라마 '러브씬넘버#'도 설 추천 콘텐츠로 꼽았다.

20대부터 40대까지 각 세대 누구나 한 번쯤 고민해 봤을 에피소드를 리얼하게 담아낸 옴니버스형 8부작 멜로드라마인 러브씬넘버#는 23세, 29세, 35세, 42세 여 주인공을 중심으로 극이 전개된다.

웨이브는 "심은우가 출연한 29세 편과 류화영이 출연한 35세 편은 오직 웨이브에서만 공개됐다"며 "긴 연휴 강렬한 인상을 남길 드라마를 찾는다면 ‘러브씬넘버#’를 추천한다"고 설명했다.

대원미디어의 공식 유튜브 채널 '대플릭스'가 추억의 애니메이션 무료 제공에 나섰다. (대원미디어 유튜브 갈무리) © 뉴스1

◇대원미디어, '대플릭스'에서 설 맞아 추억의 애니메이션 무료 공개나서

OTT뿐 아니다. 콘텐츠 제작사도 이번 설 연휴에 맞춰 콘텐츠 무료 제공에 나섰다.

대원미디어는 공식 유튜브 계정인 '대플릭스'에서 추억의 애니메이션 '두치와뿌꾸' 전편을 무료로 감상할 수 있도록 업로드했다.

'한치두치세치네치 뿌꾸빵 뿌꾸빵'이라는 오프닝 주제곡으로 유명한 두치와뿌꾸는 지난 1996년 KBS와 대원동화에서 제작해 KBS 2TV에서 방영한 애니메이션이다. KBS 방영 이후 정식으로 볼 수 있는 곳은 없었으나, 올해 설을 앞두고 대원미디어에서 전편을 공개했다.

대원미디어는 두치와뿌꾸 이후 또다른 추억의 프로그램인 전대물 '지구용사 벡터맨'도 전편을 공개하겠다고 밝힌 상태다.

대원미디어 유튜브 공식 계정은 벡터맨 업로드 이후에는 역시 온라인에서 찾아보기 힘든 추억의 애니메이션인 '마법사의아들 코리'의 공개 역시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