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강면, 폭설 대비 '제설 대책' 총력
상태바
부강면, 폭설 대비 '제설 대책' 총력
  • 김민주 인턴기자
  • 승인 2021.01.06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금·염화칼슘·친환경 제설제 확보... 안전사고 예방
폭설이 내리고 있는 세종시 (사진=정은진 기자)
폭설이 내리고 있는 세종시 (사진=정은진 기자)

[세종포스트 김민주 인턴기자] 세종시 부강면이 겨울철 폭설을 대비한 제설 특별대책에 나선다. 

기상청은 오는 7~9일 사이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며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이에 부강면은 주요간선도로와 이면도로 제설작업을 위해 기상 상황을 24시간 모니터링하고 기상특보 발령에 따른 단계별 비상 근무조를 운영하는 등 상황 발생 시 유관기관과 연계해 대응할 계획이다. 

부강면은 소금 40t을 비롯해 염화칼슘 10t, 친환경 제설제 8t을 확보한 상태로, 강설로 인한 제설작업 장기화 시 추가 확보할 예정이다.

또한 고갯길, 상습 결빙구간 등 제설 취약지구를 중점관리하고 마을별로 제설 자재(염화칼슘)를 배부해 응급상황 시 마을제설단을 중심으로 신속히 대응해 주민 불편이 최소화되도록 조치할 방침이다.

안진순 부강면장은 “겨울철 안전사고 제로화를 달성하기 위해서 시민들의 주의와 신고가 중요하다”며 “강설로 인한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