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주행 우편배달 로봇 '포스트봇', 세종시서 '첫 선'
상태바
자율주행 우편배달 로봇 '포스트봇', 세종시서 '첫 선'
  • 정은진 기자
  • 승인 2020.10.29 00:3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세종시 고려대 캠퍼스에서 첫 시연 행사 가져
집배원 업무 강도를 줄이고 고객 편의 증진 위해 개발
'포스트봇' 개발 사업, 세계 우정시장 개발 트렌드 반영
28일 고려대 세종캠퍼스에서 첫 시연을 보인 '집배원 추종로봇'. 사진은 우편물 무인접수와 배달서비스를 하고 있는 모습. (사진=세종시)

[세종포스트 정은진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우정사업본부가 공동 개발 중인 '자율주행 무인 우체국' 차량이 처음 세종시에서 선보였다. 

자율주행과 로봇 기술을 적용한 '우편물 무인접수, 배달서비스'를 시연한 행사는 28일 세종시 고려대 캠퍼스에서 진행됐다.

이날 선보인 서비스는 우정사업 자율주행의 핵심기술인 '자율주행 무인우체국'과 '집배원 추종 로봇', '우편물 배달 로봇' 등이다.  

우편 배달 로봇은 일명 '포스트봇'이라 일컫는데, 이 기술은 집배원의 과로사 위험도를 최소화하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국내에선 2018년 25명, 2019년 9명의 집배원이 과로로 사망하는 안타까운 일이 일어났고, 차세대 기술을 통한 대안 마련이 절실해졌다.  

일상 업무 강도와 안전사고를 최소화하고, 고객 편의를 증진하는 기여할 것으로도 보인다. 우정사업본부는 그동안 정부 지원을 받아 이 같은 혁신 서비스를 개발해왔다.

'포스트봇' 개발사업은 이미 세계 우정 시장의 트렌드다. 

우정사업본부에 따르면 노르웨이 우정당국은 편지와 소포를 배달하는 자율주행 로봇을 이미 도입했고, 일본 또한 동일한 자율주행 모델을 개발 중에 있다. 스위스 우정당국은 미국에서 개발한 자율주행 로봇을 도입해 실증을 마쳤으며, 독일 역시 프랑스 로봇을 기반으로 포스트봇 개발을 완료했다. 

우정사업본부는 자율주행 차량과 로봇이 도입되면, 집배원이 무거운 우편물을 들고 이동하는 일을 줄여 배달업무 가중을 최소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려대 세종캠퍼스에서 첫 시연을 가진 '무인 우체국'. 우편물 무인 접수와 배달 서비스가 이뤄지고 있다. (사진=세종시)

이날 행사에서 공개된 자율주행 무인 우체국은 우편물 접수와 배달 서비스를 제공하는 자율주행 차량이다. 고객이 우체국앱에서 사전 접수 후 발급된 바코드를 무인 차량에 인식한 후 보관함에 투입하는 시스템이다.

배달 받는 경우에도 사용할 수 있으며, 인증번호를 차량 키오스크에 입력하면 우편물을 수령할 수 있다. 

함께 시연행사를 가진 집배원 추종 로봇은 집배원을 따라 무거운 우편물을 실어 배달한다. 집배원이 앞서가면 추종 로봇은 집배원을 인식해 자율주행으로 따라간다. 

우편물 배달 로봇은 건물 내 수취인에게 우편물을 배달하는 시스템이다. 우편물 배달 로봇이 자율주행으로 지정된 장소에 오면 보관함에 비밀번호를 입력해 우편물을 받는 방식이다. 

이 기술 모두 모두 차량 안에 운전자 없이 스스로 판단해 주행하며 안정적인 시연을 선보였다. 

우편물 배달 로봇 (자료=우정사업본부)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이번 시연행사는 디지털뉴딜 실현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미래 우편물류 서비스의 신호탄이 될 것이다. 이는 스마트시티를 가속화하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언택트시대를 맞아 미래기술을 도입한 디지털 뉴딜로 우편사업의 미래를 엿볼 수 있는 뜻깊은 자리였다. 특히 자율주행 규제자유특구인 우리 시의 특징과도 딱 어울려 의미를 더했다"는 소감을 밝혔다. 

다만 현행법상 자율주행 차량을 이용해 화물을 운송하는 것은 자율주행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된 지역에서만 가능하며, 이 기술이 상용화 되기까지는 다소 시간이 걸릴 전망이다.

세종시는 지난해부터 2023년 6월까지 4년간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됐고, 해당 지역은 행복도시 일부 지역(12.21㎢)과 조치원읍 신흥리 일원(0.019㎢)이다. 

한편, '우편물 무인접수, 배달서비스'는 시연 이후에도 고려대 세종캠퍼스에서 다음 달 말까지 누구나 상시 이용 가능도록 서비스를 제공한다. 내년부터 세종시 일반도로와 지역 아파트 단지에서 실증 서비스까지 확대 제공될 예정이다.  

세종시 규제자유특구 지정 범위. (자료=세종시)
세종시 규제자유특구 지정 범위. (자료=세종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ㅋㅋㅋ 2020-10-30 10:16:53
ㅋㅋㅋㅋ낚일뻔.세종시가ㅇ개발한줄. 첫선인데 어쩌라고?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