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자원순환축제’, 업사이클 아트 & 디자인전 개최
상태바
세종시 ‘자원순환축제’, 업사이클 아트 & 디자인전 개최
  • 이주은 기자
  • 승인 2020.10.20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까지 ‘아트 & 디자인’ 시청 1층 로비에서 전시
환경을 생각한 업사이클 작품 100여 점 출품
세종시청 로비에서 만날 수 있는 업사이클 아트 & 디자인 전시회 포스터. (제공=세종시)

[세종포스트 이주은 기자] 세종시가 세종환경운동연합과 오는 23일까지 시청 1층 로비에서 ‘업사이클 아트&디자인 전시회’를 진행한다.

업사이클이란 환경을 생각해 버려지는 자원을 활용, 디자인을 가미해 질적·환경적 가치를 높이는 재활용 방식이다.

이번 전시회는 세종시민 참여 작품 30점과 전국 각지에서 초청된 작품 80점까지 총 110점의 작품으로 준비됐다. 

버려진 웨딩드레스로 만든 에코백, 자투리 천과 매듭기술을 활용해 만든 반려동물 장난감, 폐팔레트로 제작한 협탁 등을 만나볼 수 있어 눈길을 끈다.

지난 19일 열린 개막행사에는 세종환경운동연합, YMCA자원순환센터, 마을기업 에코로 등 자원 순환 관련 단체가 참여해 세종시 업사이클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기도 했다.

세종환경운동연합은 올해 업사이클 활동가 ‘에코 크리에이터’ 15명 발굴 등 향후 ‘세종형 업사이클 선도도시 모델’을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정찬희 자원순환과장은 “이번 전시회는 자원 순환 업사이클 문화를 확산하고 업사이클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을 제고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관련 단체와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시민 인식 증진과 업사이클 산업의 활성화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종환경운동연합, YMCA자원순환센터, 마을기업 에코로 등 자원 순환 관련 단체가 19일 시청 로비에서 세종시 업사이클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제공=세종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