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시당, 논란의 '민주당 시의원' 사퇴 압박
상태바
국민의힘 시당, 논란의 '민주당 시의원' 사퇴 압박
  • 박종록 기자
  • 승인 2020.09.22 17:2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카드게임장 방문 기록 허위 작성한 A 시의원 규탄
배우자 명의 창고 불법 용도변경, 인근 도로 포장한 B 시의원도 비판
사퇴 압박과 동시에 민주당 향해 철저한 조사와 합당한 조치 요구

[세종포스트 박종록 기자] 국민의 힘 세종시당이 22일 논란의 중심에 선 더불어민주당 소속 세종특별자치시의회 의원들의 즉각 사퇴를 촉구하는 논평을 발표했다.

국민의 힘은 이날 "민주당 소속 의원들의 불법 탈법이 점입가경"이란 문장을 서두를 꺼냈다. 

먼저 최근 한 카드게임장을 방문해 방문 기록명부를 허위 작성하는 등 방역지침을 위반한 재선의 민주당 시의원을 규탄했다. 누구보다도 솔선수범을 보여야할 공직자가 허위 방문 기록을 허위로 작성한 만큼, 국민들로부터 지탄받아 마땅하다는 것. 

국민의 힘은 또한 '국민의 힘 당원들이 이렇게 했으면 구상권 운운하면서 협박도 서슴지 않았을 것"이라며 "방역마저 내로남불이냐'고 비판했다.

의원이라는 공적 권력을 사익을 챙기는데 활용한 시의회 또 다른 의원에 향해서도 규탄의 목소리를 가했다. 

그가 자신의 배우자 명의 창고를 불법으로 용도변경했고 더 나아가 창고 인근의 도로, 창고 앞마당까지 포장한 사실을 재확인했다. 민주당을 향해선 철저한 조사와 그에 합당한 조치를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크린넷 2020-09-24 12:36:08
쓰레기들은 자동크리넷에 집어 넣으면 됩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