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엔 '영아'까지 코로나19, 세종시 3명 일가족 추가 확진
상태바
이번엔 '영아'까지 코로나19, 세종시 3명 일가족 추가 확진
  • 이주은 기자
  • 승인 2020.08.24 0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53번 확진자 일가족으로 음성 판정 후 다시 확진
우크라이나 입국 후 영아 및 10대 자녀 확진, 배우자도 양성
30대 외국인 여성 확진 후 일가족 확진

[세종포스트 이주은 기자] 급격히 늘어나고 있는 세종시 코로나19 확진자.

이번에는 지난 20일 종촌동 53번 확진자 일가족 3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세종시 58~60번 확진자는 53번 확진자의 40대 남자 배우자, 10대 자녀와 영아 두 자매로 23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특히 지난 20일에 1차 검사 결과에서 음성 판정 후 23일에 다시 확진을 받아 당국이 더욱 긴장하고 있다.

영아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도 시에서 처음 있는 사례다.

53번 확진자는 종촌동에 거주하는 30대 외국인으로 지난 17일 두 자녀와 함께 우크라이나에서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입국 후 53번 확진자는 19일에 보건소 검사 이후 양성 판정을 받았고, 함께 입국한 자녀 2명은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를 해왔다.

귀국 후 자택에서 격리됐으나, 22일 증상발현으로 인해 재검사를 받았다.

시는 58~60번 확진자의 자가격리로, 자택과 보건소 외에는 동선이 없다고 밝혔다.

58~60번 확진자 가족은 세종충남대병원으로 새벽에 입원 예정이며, 영아 자녀의 고열 등으로 가족 코호트 격리치료를 받게 된다.

방역 당국은 역학조사를 거쳐 동선과 접촉자 추가 발생 시, 주요 정보를 공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