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의회 제3기 공공특위, 마지막 회의 개최
상태바
세종시의회 제3기 공공특위, 마지막 회의 개최
  • 박종록 기자
  • 승인 2020.06.23 2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시설물 인수현황 보고 및 질의‧답변받아
지적사항 389건 중 272건 조치 완료
제3기 공공시설물 인수점검 특별위원회의 위원들.(제공=시의회)
제3기 공공시설물 인수점검 특별위원회의 위원들. (제공=시의회)

[세종포스트 박종록 기자] 세종시의회 3기 공공시설물 인수점검 특별위원회(이하 공공특위)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과 LH가 세종시로 이관 중인 공공시설물 점검 활동을 마무리한다. 

제3기 공공특위(위원장 차성호, 이하 제3기 특위)는 지난 21일 시청 공직자와 LH 참석 아래 마지막 제7차 회의를 열었다.

활동 소감 발표를 듣고, 정채교 시 도시성장본부장으로부터 공공시설물 인수현황 보고 및 질의‧답변 시간도 가졌다.

제3기 특위가 지난 2년간 도로와 공원, 복합커뮤니티센터, 자동크린넷 등 공공시설물 10개소 이상을 점검한 결과, 지적사항은 모두 389건으로 집계됐다. 이중 조치 완료된 건은 272건이고, 나머지는 조치 중이거나 조치 예정 중인 것으로 파악했다.

차성호 위원장은 시민을 위한 공공시설물 개선에 적극 노력한 위원과 관계 공무원, 행복청, LH 및 시민참여단에 감사의 뜻을 전하고, 제4기 특위에서도 왕성한 활동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윤희 부위원장은 "사랑뜰 공원 내 데크 등 시설물에서 위험요인이 다수 확인되었으니 어린이 안전 등을 위해 시설 개선을 적극 검토해달라"고 당부했다.

박성수 위원은 "공공특위 및 시민참여단의 시설물 개선 요구사항에 대해 고되지만 끈기를 가지고 끝까지 문제 해결에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했다. 

손인수 위원은 "다정동 복컴 관련된 지적사항에 대한 적극적인 조치에 감사의 뜻을 밝히고, 추후에도 시민들을 위해 생생한 현장의 목소리를 성실히 전할 것"이란 각오를 내비쳤다. 

손현옥 위원은 고운뜰 공원에 자동 심장충격기 등 응급구조시설과 흙ㆍ먼지와 진드기를 바람으로 날려 보낼 수 있는 에어건 설치를 요구했다. 

안찬영 위원은 공원 내 고사목 발생에 대해 단순 고사목 교체가 아닌 토양 조건, 기후, 수종 등 주변 환경에 대한 종합적인 원인을 파악한 후 근본적인 개선을 제안했다. 

임채성 위원은 "공공시설물의 인수 과정 및 인수 후에도 꼼꼼히 공공시설물을 점검하고, 미비 사항을 지속적으로 보완하는 등 시민 모두가 만족할 만한 결과가 나올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 통과된 ‘공공특위 활동결과 보고서’는 23일 열린 제62회 정례회 제4차 본회의에서 최종 심의‧의결됐다. 곧 제4기 공공특위를 구성해 운영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