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찾아가는 시민안전교실 운영
상태바
세종시, 찾아가는 시민안전교실 운영
  • 김인혜 기자
  • 승인 2020.06.17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취약계층 대상 체험중심 교육
올해부터 감염병 예방 교육 시행
오는 19일부터 12월 23일까지...총 400회 시행 예정

[세종포스트 김인혜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오는 19일부터 12월 23일까지 ‘2020년 찾아가는 시민안전교실’을 운영한다.

그동안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잠정 연기해왔던 프로그램이자, 노인과 어린이, 장애인 등 안전취약계층 및 주부, 민간단체 등을 대상으로 운영되는 생애주기별 맞춤형 체험교육이다.

교육주제는 ▲생활안전 ▲교통안전 ▲자연재난안전 ▲사회기반체계안전 ▲범죄안전 ▲보건안전 중 교육 신청기관의 신청을 받아 선정한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올해부터는 감염병 예방 교육을 필수로 포함한다.

시는 올해 시민안전교실을 총 400회에 걸쳐 실시할 계획이며, 지난 4월 공개모집을 통해 총 10명의 강사를 선정했다.

현재 어린이집, 민간단체, 장애인 관련 기관 등 모두 220회가 접수됐으며, 올 하반기에는 경로당을 비롯해 노인 대상 교육을 200회가량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시민안전교실은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복지기관, 경로당, 다문화가족센터 등 교육을 희망하는 단체는 어느 곳이나 가능하며, 시청 홈페이지(www.sejong.go.kr)에서 신청할 수 있다.

윤병준 안전정책과장은 “올해 시민안전교실은 각종 재난사고 시 시민 스스로 자신을 보호할 수 있는 역량을 키우기 위해 실시된다"며 “코로나19로 일정이 다소 늦어진 점을 고려해 더욱더 알차고 실효성 있는 안전교육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더욱 자세한 사항은 시청 안전정책과(☎ 044-300-3622)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