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일 제65회 현충일 추념식 행사 열린다
상태바
6일 제65회 현충일 추념식 행사 열린다
  • 김인혜 기자
  • 승인 2020.06.05 0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영향 인원·절차 간소화, 당일 18시까지 일반 시민에게 개방

[세종포스트 김인혜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오는 6일 조치원 충령탑 일원에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위훈을 기리기 위한 제65회 현충일 추념식 행사를 개최한다.

올해 현충일 추념식은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우려와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애초 계획 인원인 500명에서 보훈 단체장, 기관단체장 등 50여 명으로 축소하고, 추념식 행사도 간소화해 진행된다.

특히 이날 행사는 참석자 전원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참석자 간 거리두기 등 생활 방역 수칙을 준수한 상태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시는 당일 오후 6시까지 충령탑을 개방해 일반 시민도 헌화‧분향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시는 현충일 당일 추모 행사에 참석하지 못하는 각 가정에 조기를 게양하고, 오전 10시 묵념 사이렌취명에 맞춰 묵념으로 나라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바친 호국영령들의 넋을 위로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