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16일 세종전통시장에 가면 ‘특별함’이 있다
상태바
7~16일 세종전통시장에 가면 ‘특별함’이 있다
  • 이희택 기자
  • 승인 2019.11.06 2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전통시장조치원상인회, 이 기간 가을애(愛) 가족나들이 행사… 가족 단위 다양한 이벤트 마련  
전통시장이 대형마트 품목보다 대체로 저렴하고, 행복도시보다 조치원읍 등 읍면지역 개인 서비스 품목 가격이 대부분 낮았다. 사진은 조치원 세종전통시장 전경.
조치원 세종전통시장 전경.

[세종포스트 한지혜 기자] 세종전통시장이 2020년 250주년 맞이 ‘가을애(愛) 가족나들이 행사’를 개최한다.

오는 7일부터 16일까지 10일간 조치원 세종전통시장 일원에서 진행되는데, 테마는 ‘가족’으로 가족 단위 즐길거리와 체험행사를 마련했다. 푸드트럭 구역도 조성돼 새로운 먹거리도 맛볼 수 있다. 

부모 세대를 위한 발 마사지기와 족욕기는 시장 투어의 재미와 피로 회복제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젊은 부부들이 아이 동반으로 시장 내 상점에서 상품을 구매하면, 5000원권 온누리상품권 또는 시장 가방도 증정한다. 

축제 기간 시장 활성화 아이디어도 공모한다. 시장에 비치된 아이디어 공모 서류를 작성해 제출하면 소정의 기념품과 함께 향후 심사를 통해 우수 아이디어를 시상한다. 시는 전통시장 활성화 공동마케팅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사업비 일부를 지원한다. 

김회산 기업지원과장은 “세종전통시장은 내년에 250주년이 되는 우리 지역의 소중한 문화유산”이라며 “과거에 머무는 시장이 아닌 세종시민 누구나 편하고 즐겁게 시장을 찾고 저렴하게 상품을 구입할 수 있는 문화쇼핑공간으로 발전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하는 세종전통시장조치원상인회 최주운 회장은 “세종전통시장을 역사가 있는 시장을 넘어 세종시민의 생활과 문화의 거점이 되는 시장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