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충청권 시·도당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돼야"
상태바
한국당 충청권 시·도당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돼야"
  • 한지혜 기자
  • 승인 2019.10.31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의사당 설치 촉구 의지 표명, 민주당 주도 추진 과정 적절성 지적
자유한국당 로고.
자유한국당 로고.

자유한국당 충청권 4개 시·도위원장이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찬성 입장을 피력했다.

자유한국당 충청권 4개 시·도당은 31일 오전 성명서를 내고 “지난 대선 공약인 ‘대한민국 행정수도 완성’이 입증하듯 국회 세종의사당의 조속한 건립 입장을 굳건히 견지한다”고 밝혔다.

다만, 세종의사당 설치 기본 설계비 반영 적절성에는 문제를 제기했다. 

이들은 “세종의사당 설치 기본 설계비 10억 원 배정이 국민의 소중한 혈세인 국가 예산 수립 원칙에 어긋남을 지적하고 시정을 요구한 것”이라며 “한술 더 떠 국회 세종분원 예산을 소관부처인 국회가 아닌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특별회계에 끼워넣는 변칙으로 충청인의 자존심에 흠집을 내려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국회 세종의사당 설립은 민주당 당 대표가 발의하고, 집권 여당 원내대표가 상임위원장인 국회운영위에서 충청민의 애간장만 태우며 허송세월을 보내고 있다”며 “민주당은 세종의사당 건립에 사실상 무관심하며 의지가 없다고 해도 할 말이 없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끝으로 “세종의사당은 정쟁의 산물로 악용될 대상이 아니”라며 “충청인들은 당당한 법적 근거를 가진 자랑스러운 국회 세종의사당을 원한다. 행정수도 세종 완성 때까지 하나돼 충청인들과 결연히 함께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